관련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금융 메인메뉴

국내증시

외국인 보유율 상위 종목

05.30장종료
종목명 현재가 전일비 등락률 거래량 보유주식수 순매수량 외인보유율
남양유업우 265,000 2,500 -0.93% 14 155,422 -2 93.26%
한국유리 27,200 100 +0.37% 581 8,135,168 0 80.71%
삼성전자우 1,047,000 12,000 -1.13% 37,269 16,619,594 -5,636 78.90%
S-Oil 87,400 300 -0.34% 302,243 88,034,724 -60,161 78.20%
동양생명 10,700 150 -1.38% 73,921 84,045,500 -23,987 78.13%
쌍용차 7,050 50 -0.70% 81,511 104,292,119 +5,369 76.00%
현대차우 96,900 2,600 -2.61% 30,539 18,868,623 -3,477 75.14%
LG생활건강우 619,000 -0 0.00% 9,835 1,472,147 +1,714 70.11%
현대차2우B 101,500 2,500 -2.40% 69,776 26,159,762 +21,239 69.55%
KB금융 33,350 300 -0.89% 807,534 261,745,554 -279,191 67.75%
한국쉘석유 456,500 3,000 -0.65% 1,851 866,995 -618 66.69%
새론오토모티브 8,190 30 -0.36% 8,617 12,765,439 -2,874 66.49%
신한지주 39,400 450 -1.13% 333,510 312,851,848 -14,753 65.97%
하나금융지주 25,000 50 +0.20% 618,501 193,697,967 +51,627 65.44%
기신정기 5,800 100 -1.69% 37,260 18,864,869 -4,400 64.61%
일성건설 9,790 1,510 -13.36% 254,043 3,365,480 -9,567 63.02%
현대차3우B 90,200 700 -0.77% 3,593 1,547,428 -17 62.44%
LG화학우 192,000 1,000 -0.52% 6,148 4,731,060 +2,606 62.01%
DGB금융지주 9,110 120 +1.33% 572,909 104,127,197 +61,599 61.59%
아모레퍼시픽우 238,500 4,000 +1.71% 5,094 6,159,370 +1,703 58.34%
NAVER 710,000 10,000 +1.43% 78,099 19,199,643 +41,114 58.25%
지엠비코리아 4,770 65 +1.38% 24,788 11,038,953 +1,380 57.88%
유안타증권 3,290 -0 0.00% 301,181 112,976,801 +18,117 56.61%
LG우 44,600 50 +0.11% 431 1,874,777 -25 56.56%
유니퀘스트 3,860 10 +0.26% 63,014 15,030,913 +7,105 55.67%
삼성화재우 181,000 500 +0.28% 646 1,748,639 -101 54.78%
코웨이 100,500 2,500 -2.43% 80,456 41,482,123 +1,675 53.79%
KT&G 126,500 1,000 +0.80% 169,346 72,975,026 +37,134 53.15%
영보화학 4,045 10 +0.25% 33,956 10,558,994 -3,382 52.79%
TIGER 차이나A인버스(합성) 15,250 100 -0.65% 22,666 2,091,974 0 52.30%

최근

시가총액 상위종목입니다.

MY


로그인하시면 MY종목
리스트를 볼 수 있습니다.

뉴스
토론

푸터

카카오가 제공하는 증권정보는 단순히 정보의 제공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제공된 정보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으며, 카카오는 이용자의 투자결과에 따른 법적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c)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카카오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