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금융 메인메뉴

크게 작게 인쇄하기 목록


  • 굴림
  • 돋음
  • 바탕
  • 맑은고딕

윈도 Vista 또는 윈도우에 폰트가 설치되어 있어야 합니다.

'동네북' 신세계, 편의점 사업도 난항.."골목상권 교란" 아시아경제 | 오종탁 | 2017.09.14 07:24
관련종목 시세/토론

모든 역량 쏟아부은 이마트24에 '기업 이기주의' 비난
복합쇼핑몰·노브랜드 매장 이어 계속 상생 이슈에 발목

[아시아경제 오종탁 기자] 새 정부 들어 상생 이슈의 직격탄을 맞아온 신세계가 편의점사업 추진에도 난항을 겪고 있다. 편의점업계 후발주자로서 갈 길이 바쁜 가운데 때아닌 '골목상권 침해' 비난을 받으며 발목 잡힌 모습이다.

14일 유통업계에 따르면 신세계는 현재 2174개인 편의점 이마트24 점포 수를 올해 안에 2700개, 2019년 5000개까지 늘리겠다는 목표로 그룹의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향후 3년 간 투자하겠다고 지난 7월 공언한 금액은 3000억원이다.

김성영 이마트24 대표가 지난 7월13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몰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향후 전략을 설명하고 있다.
김성영 이마트24 대표가 지난 7월13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몰에서 기자간담회를 열어 향후 전략을 설명하고 있다.

업계 예상보다 적은 투자 금액과 만만찮은 편의점 출점 환경, 내년 최저임금 인상 리스크 등 악재가 산적해 이마트24의 앞길을 우려스럽게 보는 시각이 많다. 이마트24는 노브랜드ㆍ피코크 등 이마트 자체브랜드(PB) 판매, 인테리어 혁신 등 방법으로 난관을 돌파하겠다는 계획이었다.

이제 사업만 열심히 추진하면 되는 줄 알았던 신세계에 최근 난관이 닥쳤다. 생각지도 못한 중소상인들 반발에 부딪힌 것.

한국수퍼마켓협동조합연합회는 지난 12일 서울 중구 신세계백화점 본점 앞에서 '신세계이마트의 골목상권 장악 음모 규탄ㆍ동네슈퍼 생계 사수 결의대회'를 열어 "신세계가 골목 구석구석에 계열사를 침투시키며 상권을 장악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연합회는 "위드미를 이마트24로 재편해 마트의 모든 역량을 집중하는 것은 기업 이기주의의 전형적인 행태"라며 "이마트, 노브랜드 매장, 스타필드 운영도 모자라 이제 동네 편의점 시장까지 먹어치우겠다는 신세계는 당장 이마트24 출점을 중지하고 골목에서 떠나야 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연합회는 대기업의 골목상권 진입을 저지할 수 있도록 주변 상권 사전영향평가제를 도입하고 대기업 계열의 유통업 출점을 허가제로 제한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마트24 기업아이덴티티(CI)
이마트24 기업아이덴티티(CI)


이에 대해 이마트24가 "우리의 경쟁 상대는 골목상권ㆍ중소상인이 아니라 CU, GS25, 세븐일레븐 등 대기업이 운영하는 편의점 브랜드"라고 설명해도 대화는 전혀 통하지 않았다. 더구나 신세계는 7월 이마트24 론칭 당시 적자를 감수하면서까지 상생을 우선 가치로 두겠다고 밝힌 바 있다. 3무(無) 정책(영업 시간 자율 선택, 고정 월회비ㆍ영업 위약금 제로), 페이백 제도(점포 상품 공급액의 1%를 가맹점주에게 환원), 오픈 검증 제도(본사가 편의점을 직접 운영한 뒤 실적이 검증되는 시점에 가맹점으로 전환) 등 파격적인 상생안을 내놨다. 가맹점주와는 상생 관계를 구축했지만 중소상인이란 또다른 을(乙)로부터 '갑(甲)의 횡포'란 소리를 듣게 됐다.

수퍼마켓협동조합연합회 외 전국 각지의 중소상인들도 이마트24가 하나 둘 늘어감에 따라 비판의 목소리를 키워가는 중이다. 한 중소상인은 "이마트24는 변종 기업형슈퍼마켓(SSM) 그 이상도 이하도 아니다"라며 "중소상인들을 죽게 만든 노브랜드, 피코크 상품 판로를 확장해 골목상권을 더욱 교란시키고 있다"고 강조했다.

힌편 신세계는 신세계백화점 부천점, 이마트타운 부산 연산점, 스타필드 창원, 노브랜드 매장 등 거의 모든 신사업 추진 과정에서 중소상인과 극심한 갈등을 빚어왔다.

오종탁 기자 tak@asiae.co.kr

목록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베스트 토론

최다댓글 경제뉴스

MY 증권

최근

시가총액 상위종목입니다.

MY종목

  
로그인하시면 MY종목
리스트를 볼 수 있습니다.

HOT 종목

조회급등
  1. 1 1 삼성바이오로직.. -4.93%
  2. 2 2 신라젠 -2.38%
  3. 3 5 카카오 -2.46%
  4. 4 1 LG전자 +1.16%
  5. 5 2 LG디스플레이 -2.07%
  6. 6 3 셀트리온 -1.64%
  7. 7 - 삼성전자 +0.38%
  8. 8 3 삼성전기 -2.37%
  9. 9 1 SK하이닉스 0.00%
  10. 10 2 한국항공우주 +0.92%
더보기
인기토론
  1. 1 - 셀트리온 -1.64%
  2. 2 - 메디포스트 -6.22%
  3. 3 - SK하이닉스 0.00%
  4. 4 - 내츄럴엔도텍 -3.88%
  5. 5 - 한국항공우주 +0.92%
  6. 6 - 삼성바이오로직.. -4.93%
  7. 7 2 카카오 -2.46%
  8. 8 1 세종텔레콤 -2.93%
  9. 9 1 신일산업 -3.80%
  10. 10 2 현대상선 -2.56%
더보기

광고


푸터

카카오가 제공하는 증권정보는 단순히 정보의 제공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제공된 정보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으며, 카카오는 이용자의 투자결과에 따른 법적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c)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카카오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