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금융 메인메뉴

크게 작게 인쇄하기 목록


  • 굴림
  • 돋음
  • 바탕
  • 맑은고딕

윈도 Vista 또는 윈도우에 폰트가 설치되어 있어야 합니다.

[월가시각]이틀 연속 최고가 행진..내용은 '글쎄' 머니투데이 | 뉴욕=송정렬 특파원 | 2017.09.14 06:40
관련종목 시세/토론

뉴욕증시가 이틀연속 사상 최고가 행진을 이어갔다. 하지만 내용적으로는 그리 긍정적인 것만은 아니다. 증시는 거래가 한산한 가운데 하루 종일 소폭의 등락을 거듭하다 장마감 직전에 소폭 상승하며 사상 최고가를 찍었다. 북한 핵실험으로 인한 공포 트레이드 이후 투자자들이 여전히 관망세를 보이면서다.

월가 전문가들은 밸류에이션이 높은 상황에서 증시가 다음실적 시즌까지 횡보하거나 조정을 받을 수 있다고 평가했다. 월가에선 반신반의하고 있지만, 트럼프 행정부의 세제개혁 드라이브가 지속되고 있다.

13일(현지시간) S&P500지수는 전일대비 1.89포인트(0.1%) 상승하며, 장중 및 종가 기준 사상최고가인 2498.37로 장을 끝냈다. 에너지(1.2%)와 재량소비재업종(0.7%)은 올랐지만, 부동산(-0.4%)과 헬스케어업종(-0.4%)은 내렸다.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일대비 39.32포인트(0.2%) 오르며, 장중 및 종가기준 사상 최고치인 2만2158.18로 거래를 마쳤다. 나스닥종합지수는 5.91포인트(0.1%) 오르며 종가기준 사상최고치인 6460.19로 마감했다.

증시 전문가들은 증시의 조정 가능성을 경고하고 있다. 매리스 오그 타워브리지어드바이저스 사장은 "밸류에이션이 꽉 차있기 때문에 기업실적이 가격을 따라잡아야할 필요가 있다“며 ”다음 실적시즌이 시작될 때까지 횡보나 일시적 조정 움직임을 보는 것이 놀랍지는 않을 것"이라고 전망했다.

하지만 증시에 대한 낙관적인 시각들도 여전하다. 케이티 스탁턴 BTIG러서치 최고기술분석전문가는 “미국 증시가 낙관적인 장단기 모멘텀을 보여주면서 S&P500이 새로운 사상 최고치로 상승할 수 있는 폭이 확대됐다”고 평가했다.

피터 카딜로 퍼스트스탠더드파이낸셜 최고시장경제학자는 "이틀간의 상승은 놀랍지 않다"며 "이는 S&P500을 이정표인 2500 돌파를 시험하는 궤도에 올려놓았다“고 강조했다.

트럼프 행정부의 세제개혁 드라이브도 시장엔 긍정적 요인으로 꼽힌다. 아직도 월가는 실제 결과물 도출여부에 대해 반신반의하는 분위기다.

랜디 워렌 워렌파이낸셜 최고투자책임자는 “트럼프 행정부에서 뭔가 좋은 것이 나올 것이라는 전망은 시장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며 ”하지만 동시에 워싱턴의 기능장애 때문에 시장에 형성된 큰 프리미엄은 없다“고 지적했다.

하지만 그는 세제개혁이 실제로 이뤄진다면 시장엔 엄청난 것이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뉴욕=송정렬 특파원 songjr@mt.co.kr

<저작권자 ⓒ '돈이 보이는 리얼타임 뉴스' 머니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

실시간 공시

더보기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베스트 토론

최다댓글 경제뉴스

MY 증권

최근

시가총액 상위종목입니다.

MY종목

  
로그인하시면 MY종목
리스트를 볼 수 있습니다.

HOT 종목

조회급등
  1. 1 - 켐트로스 +23.99%
  2. 2 New 대성파인텍 +12.53%
  3. 3 1 KG이니시스 +8.12%
  4. 4 1 삼양식품 +15.66%
  5. 5 3 프로스테믹스 +21.34%
  6. 6 1 한스바이오메드 +4.75%
  7. 7 2 유니슨 +4.55%
  8. 8 2 비에이치 +8.70%
  9. 9 1 포스코 ICT +5.56%
  10. 10 2 네이처셀 +11.20%
더보기
인기토론
  1. 1 - 셀트리온 -2.50%
  2. 2 1 신라젠 -13.92%
  3. 3 1 카카오 -1.00%
  4. 4 - 한국전력 +1.47%
  5. 5 - SK하이닉스 +0.47%
  6. 6 1 크리스탈 -2.29%
  7. 7 1 메디포스트 -1.76%
  8. 8 - 현대차 +1.27%
  9. 9 - 셀트리온헬스케.. -4.76%
  10. 10 1 티슈진(Reg.. -6.79%
더보기

광고


푸터

카카오가 제공하는 증권정보는 단순히 정보의 제공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제공된 정보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으며, 카카오는 이용자의 투자결과에 따른 법적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c)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카카오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