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금융 메인메뉴

크게 작게 인쇄하기 목록


  • 굴림
  • 돋음
  • 바탕
  • 맑은고딕

윈도 Vista 또는 윈도우에 폰트가 설치되어 있어야 합니다.

현대차 노조 임단협 교섭·투쟁방침 작년과 판박이 연합뉴스 | 2017.07.18 07:36
관련종목 시세/토론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현대자동차 노조의 임금·단체협약 교섭 결렬 및 투쟁 방침이 지난해와 판박이로 흘러가고 있다.

노조는 이달 6일 울산공장 본관 아반떼룸에서 열린 교섭에서 결렬을 선언했다. 사측 제시안이 나오지 않는 등 회사가 성실하개 교섭에 나서지 않았기 때문이라고 노조는 설명했다.

노조는 결렬 당일 곧바로 중앙노동위원회 조정신청을 했고, 12일 임시대의원대회를 열어 쟁의 발생을 결의했다.

또 13일과 14일 전체 조합원 파업 찬반투표를 했다.

이 같은 노조의 교섭과 투쟁 준비 과정은 5년 연속 파업을 벌였던 지난해와 닮았다.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20일 오후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본관 아반떼룸에서 노사가 올해 임단협 상견례를 하고 있다. 2017.4.20      yongtae@yna.co.kr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20일 오후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본관 아반떼룸에서 노사가 올해 임단협 상견례를 하고 있다. 2017.4.20 yongtae@yna.co.kr

노조는 지난해도 올해와 비슷한 시기에 교섭 결렬을 선언했다. 올해보다 하루 빠른 7월 5일이었다. 이유도 회사가 제시안을 내지 않았기 때문이라고 했다.

또 같은 날 중앙노동위에 조정신청을 했고, 대의원대회에서 쟁의발생을 결의한 것도 올해와 비슷했다.

조합원 파업 찬반투표 실시는 올해와 같은 날(13일)이었다.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14일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노조사무실에서 노조간부가 올해 임단협 교섭 결렬에 따른 조합원 파업투표 개표를 선언하고 있다.2017.7.14       young@yna.co.kr
(울산=연합뉴스) 장영은 기자 = 14일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노조사무실에서 노조간부가 올해 임단협 교섭 결렬에 따른 조합원 파업투표 개표를 선언하고 있다.2017.7.14 young@yna.co.kr

노조는 지난해 쟁의대책위원회에서 7월 19∼22일 나흘 연속 집중 파업을 결정했다. 2∼6시간 부분파업을 포함해 2조 근무자의 전면파업도 실행했다.

올해도 오는 18일 쟁대위를 열어 투쟁계획을 마련한다. 지난해처럼 파업으로 회사를 압박할지 주목된다.

금속노조가 이미 19일부터 26일까지를 사회연대 총파업 총력투쟁 주간으로 선포했고, 현대차 노조가 금속노조 산하 최대 조직이어서 파업에 동참할 것으로 전망하는 시각이 있지만 아직 정해진 것은 없다.

노조가 실제 파업에 들어가면 작년과 똑같은 시점에 투쟁의 깃발을 올리는 셈이다.

현대자동차 울산공장에서 열린 쟁의대책위원회 출범식 집회 모습.[연합뉴스 자료사진]
현대자동차 울산공장에서 열린 쟁의대책위원회 출범식 집회 모습.[연합뉴스 자료사진]

노사는 작년 결렬 후 16일 만에 교섭을 재개했다. 올해는 아직 알 수 없다.

노사 모두 여름 휴가 전 타결 의지가 있다면 이번 주에라도 교섭을 재개해야 한다.

작년 임금협상 타결 조인식에서 노사 대표는 특별한 약속을 했다.

"협상 장기화로 협력업체의 경영난과 고객의 불편을 초래한 데 대해 책임을 통감한다"며 "과거와 다른 모습으로 거듭나겠다"고 반성한 것이다.

올해 교섭 중에도 노조는 "임단협 조속한 타결을 위해 전면적인 파업이나 대립이 아니라 조정과 협상을 병행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조합원들의 파업 투쟁에 대한 열의도 갈수록 식어 올해 파업 찬반투표 찬성률 65.93%는 2007년 62.95% 찬성률 이후 10년 만에 가장 낮은 수치다. 조합원 사이 파업을 바라지 않는 부정적 기류가 감지되고 있다는 의미다.

당장 파업보다 교섭 재개가 우선돼야 할 것으로 분석되는 대목이지만 노조가 어떤 선택을 할지 주목된다.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20일 오후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본관에서 윤갑한 사장(왼쪽)과 박유기 노조위원장이 임단협 상견례를 위해 아반떼룸으로 들어서고 있다. 2017.4.20      yongtae@yna.co.kr
(울산=연합뉴스) 김용태 기자 = 20일 오후 현대자동차 울산공장 본관에서 윤갑한 사장(왼쪽)과 박유기 노조위원장이 임단협 상견례를 위해 아반떼룸으로 들어서고 있다. 2017.4.20 yongtae@yna.co.kr

노조는 올해 임단협 교섭에서 임금 15만4천883원(호봉승급분 제외) 인상, 순이익 30%(우리사주포함) 성과급 지급, 4차 산업혁명과 자동차산업 발전에 대비한 총고용 보장 합의서 체결 등을 요구했다.

또 사회공헌기금 확대와 사회공헌위원회 구성, 해고자 복직, 일부 조합원 손해배상·가압류·고소·고발 취하, 퇴직자 복지센터 건립 등도 있다.

young@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베스트 토론

최다댓글 경제뉴스

MY 증권

최근

시가총액 상위종목입니다.

MY종목

  
로그인하시면 MY종목
리스트를 볼 수 있습니다.

HOT 종목

조회급등
  1. 1 1 삼성바이오로직.. -4.93%
  2. 2 2 신라젠 -2.38%
  3. 3 5 카카오 -2.46%
  4. 4 1 LG전자 +1.16%
  5. 5 2 LG디스플레이 -2.07%
  6. 6 3 셀트리온 -1.64%
  7. 7 - 삼성전자 +0.38%
  8. 8 3 삼성전기 -2.37%
  9. 9 1 SK하이닉스 0.00%
  10. 10 2 한국항공우주 +0.92%
더보기
인기토론
  1. 1 - 셀트리온 -1.64%
  2. 2 - 메디포스트 -6.22%
  3. 3 - SK하이닉스 0.00%
  4. 4 - 내츄럴엔도텍 -3.88%
  5. 5 - 한국항공우주 +0.92%
  6. 6 - 삼성바이오로직.. -4.93%
  7. 7 2 카카오 -2.46%
  8. 8 1 세종텔레콤 -2.93%
  9. 9 1 신일산업 -3.80%
  10. 10 2 현대상선 -2.56%
더보기

광고


푸터

카카오가 제공하는 증권정보는 단순히 정보의 제공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제공된 정보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으며, 카카오는 이용자의 투자결과에 따른 법적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c)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카카오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