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금융 메인메뉴

크게 작게 인쇄하기 목록


  • 굴림
  • 돋음
  • 바탕
  • 맑은고딕

윈도 Vista 또는 윈도우에 폰트가 설치되어 있어야 합니다.

해수부, 안산 대부도 갯벌 해양보호구역으로 지정 데일리안 | 이소희 기자 | 2017.03.21 14:29
관련종목 시세/토론

[데일리안 = 이소희 기자]보호대상종 흰발농게 등 주요 서식지…생태가치 높아, 체계적 보전

해양수산부가 22일 경기도 안산시 대부도 갯벌을 습지보호지역으로 지정한다고 21일 밝혔다.

대부도 갯벌을 포함해 해양보호구역은 연안습지보호지역(갯벌) 14곳, 해양생태계보호구역 12곳, 해양생물보호구역 1곳 등 모두 27곳으로 확대된다. 전체 면적도 581.4㎢로, 서울시 전체 면적의 96%로 늘어난다.

경기만의 중심부에 위치하고 있는 대부도는 전체 면적이 여의도의 열네 배(40㎢)에 이르는 큰 섬으로, 섬 전체 면적의 10분의 1이 넘는 면적(4.53㎢)의 대부도 갯벌은 100종이 넘는 다양한 갯벌생물이 서식하고 있는 해양생물자원의 보고라고 알려져 있다.

해수부는 지난해 안산시의 요청을 받아 대부도 갯벌의 해양생태계에 대한 정밀조사를 실시하고, 어업인 등 지역주민, 지자체와 지속적인 협의를 거쳐 이번에 27번째 해양보호구역으로 지정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보호대상해양생물 흰발농게(Uca lacteal)가 서식하는 대부도 갯벌 ⓒ해양수산부
보호대상해양생물 흰발농게(Uca lacteal)가 서식하는 대부도 갯벌 ⓒ해양수산부

대부도 갯벌은 보호대상해양생물로 지정돼 있는 흰발농게의 주요 서식지이며, 가을철이면 갯벌을 단풍처럼 고운 붉은색으로 물들이는 칠면초 군락도 넓게 펼쳐져 있다.

또한 갯벌의 생물다양성을 가늠케 하는 주요 지표인 바닷새 13종이 대부도 갯벌을 찾고 있으며, 이 가운데는 보호대상해양생물인 알락꼬리마도요, 노랑부리백로, 저어새가 포함돼 있어 생태적 가치가 매우 높다.

해수부는 올해 안산시와 함께 대부도 갯벌의 보전·관리 사업을 추진하며, 체계적인 보전활동을 위한 관리기본 계획도 내년 중에 수립할 계획이다.

구체적으로는 보호구역 내 생물자원을 지속적으로 조사해 이를 바탕으로 주요 해양생물종의 서식처 보전 등 과학적 관리체계를 구축하고, 오염·저감 방지시설 설치, 해양쓰레기 수거 등 해양생태계 보호와 복원을 위한 사업을 실시할 예정이다.

박승준 해수부 해양생태과장은 “지역 주민과 전문가, 비정부조직 등이 참여하는 자율형 관리위원회를 조직해 새로 지정된 해양보호구역에 대한 관리역량을 강화하고, 대부도 갯벌 해양생태자원의 활용방안도 모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해양수산부
ⓒ해양수산부

- Copyrights ⓒ (주)데일리안,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

목록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베스트 토론

최다댓글 경제뉴스

MY 증권

최근

시가총액 상위종목입니다.

MY종목

  
로그인하시면 MY종목
리스트를 볼 수 있습니다.

HOT 종목

조회급등
  1. 1 - 삼성전기 -6.39%
  2. 2 1 삼성전자 -1.24%
  3. 3 1 미래에셋대우 +0.47%
  4. 4 3 한국전력 -1.81%
  5. 5 1 LG전자 -3.65%
  6. 6 2 셀트리온 -0.96%
  7. 7 2 삼성중공업 -1.22%
  8. 8 2 SK하이닉스 -2.89%
  9. 9 1 카카오 -2.89%
  10. 10 3 LG디스플레이 -2.10%
더보기
인기토론
  1. 1 - 셀트리온 -0.96%
  2. 2 - SK하이닉스 -2.89%
  3. 3 1 영진약품 -4.24%
  4. 4 1 한국전력 -1.81%
  5. 5 2 LG전자 -3.65%
  6. 6 - 삼성전기 -6.39%
  7. 7 - 스페코 +0.20%
  8. 8 - 메디포스트 -1.76%
  9. 9 - 삼성전자 -1.24%
  10. 10 - 보루네오 -19.05%
더보기

광고


푸터

카카오가 제공하는 증권정보는 단순히 정보의 제공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제공된 정보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으며, 카카오는 이용자의 투자결과에 따른 법적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c)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카카오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