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금융 메인메뉴

주요뉴스

크게 작게 인쇄하기 목록


  • 굴림
  • 돋음
  • 바탕
  • 맑은고딕

윈도 Vista 또는 윈도우에 폰트가 설치되어 있어야 합니다.

[특징주]'인보사' 美 임상 3상 돌입에 코오롱티슈진 '상승' 뉴시스 | 장서우 | 2018.07.11 09:28
관련종목 시세/토론

【서울=뉴시스】장서우 기자 = 세계 최초 골관절염 세포 유전자 치료제 '인보사'의 2021년 미국 식품의약국(FDA) 품목허가 신청을 목표로 임상 3상에 돌입한다는 소식에 코오롱티슈진(950160)이 강세다.

11일 오전 9시26분 현재 코스닥 시장에서 코오롱티슈진은 전 거래일(4만1500원)보다 1000원(2.41%) 오른 4만25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앞서 지난 10일 이우석 코오롱티슈진 대표는 "인보사의 미국 FDA 임상 3상 사용 승인에 따라 오는 2021년 품목 허가 신청을 목표로 9~10월께 첫 환자에 대한 투약을 개시할 것"이라며 "이번 임상을 통해 인보사의 통증 완화 및 기능 개선 효과뿐 아니라 관절 구조개선을 포함한 근본적 치료제(DMOAD)로서의 가치를 입증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회사는 오는 9월부터 미국 내 주요 거점 60개 병원에서 임상 환자 1020명을 대상으로 본격적으로 '인보사' 투약을 시작해 2021년 내 임상 자료 분석을 끝낸 뒤 품목허가(BLA)를 신청할 계획이다. 국내 임상 3상에선 159명의 환자를 대상으로 1년 동안 임상을 진행, 현저한 통증 완화와 기능 개선 효과를 입증해 지난해 7월 신약 품목 허가를 받았다.

이 대표는 인보사 매출이 최고 판매율 기준 100억 달러(약 11조원) 이상도 가능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밝혔다. 그는 "인보사가 미 FDA로부터 한국과 같이 통증 및 기능개선 신약으로만 인정받을 경우에도 32억 달러(약 3조5600억원)의 매출이 가능하며 여기에 DMOAD 획득 시 22억 달러(약 2조4000억원)의 추가 매출이 가능해 연간 55억 달러(약 6조원) 매출이 일어날 것으로 보고 있다"고 설명했다.

한편 인보사의 국내 투약 환자들은 출시 7개월만인 지난 6월 1000명을 넘어섰고 그 후 2개월 만에 1500명을 넘어섰다. 7월 현재 서울대병원, 세브란스병원, 삼성서울병원 등 국내 메이저 병원을 포함한 101개 종합병원 중 79개 종합병원에서 시술할 수 있으며 인보사를 투약할 수 있는 유전자치료기관도 초기엔 80여 개였으나 현재 695개에 이르고 있다.

suwu@newsis.com

목록

실시간 공시

더보기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베스트 토론

최다댓글 경제뉴스

MY 증권

최근

시가총액 상위종목입니다.

MY종목

  
로그인하시면 MY종목
리스트를 볼 수 있습니다.

HOT 종목

조회급등
  1. 1 New 네이처셀 -10.74%
  2. 2 - 삼성전자 -2.32%
  3. 3 1 셀트리온 -4.73%
  4. 4 New 파세코 +20.85%
더보기
인기토론
  1. 1 - 셀트리온 -4.73%
  2. 2 - SK하이닉스 -5.46%
  3. 3 - 네이처셀 -10.74%
  4. 4 3 신일산업 +6.02%
  5. 5 1 삼성전자 -2.32%
  6. 6 1 신라젠 -5.34%
  7. 7 1 메디포스트 -7.17%
  8. 8 7 제일제강 -4.10%
  9. 9 - 한국항공우주 +1.54%
  10. 10 2 LG전자 -2.22%
더보기

광고


푸터

카카오가 제공하는 증권정보는 단순히 정보의 제공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제공된 정보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으며, 카카오는 이용자의 투자결과에 따른 법적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c)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카카오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