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금융 메인메뉴

주요뉴스

크게 작게 인쇄하기 목록


  • 굴림
  • 돋음
  • 바탕
  • 맑은고딕

윈도 Vista 또는 윈도우에 폰트가 설치되어 있어야 합니다.

법정 최고금리 연 24%로 인하..8일 '안전망 대출' 접수 시작 한국경제 | 김아름 | 2018.02.07 16:04
관련종목 시세/토론

만기가 임박한 고금리 대출자의 부담을 덜어줄 수 있는 '안전망 대출'이 시행된다. 법정최고금리 인하로 인한 서민들의 불이익을 차단하기 위해서다. 이를 위해 정부는 3년간 1조원을 투입한다.

7일 금융위원회는 법정최고금리 인하(27.9%→24%)로 인해 제도권 대출 이용이 어려워진 저신용·저소득 차주를 위한 '안전망 대출'을 8일부터 접수받는다고 밝혔다.

안전망대출은 대부업체나 제2금융권의 고금리 대출을 이용하다가 금리 인하로 만기 연장이 어려워진 사람, 고금리 대출을 청산하고 싶지만 해당 대출이 만기일시상환대출이어서 단계적 상환이 필요한 사람을 위해 출시한 정책서민금융상품이다.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사진=게티이미지뱅크

24%가 넘는 고금리 대출을 이용하다가 만기가 3개월 이내로 임박한 저신용·저소득자를 대상으로 최대 2000만원 한도에서 가입이 가능하다. 

안전망 대출을 이용하는 채무자는 최대 10년 이내에서 원리금을 균등분할 상환할 수 있고 중도상환수수료가 없어 언제든 원금을 상환할 수 있게 된다.

특히 성실상환자에 대해 6개월마다 최대 1%포인트의 금리 인하 혜택을 줘 원활한 채무 관리와 경제적 자활을 지원한다는 방침이다.

정부는 오는 2020년까지 최대 1조원을 안전망 대출에 사용한다는 계획이다. 

금융위는 "선(先) 대출 후(後) 추심에 나서는 고금리 대출 시장이 '상환 능력'에 따라 빌려주고 상환받는 시장으로 전환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상환능력이 있는 서민 취약계층은 안전망 대출과 별도로 햇살론 등 기존 4대 정책상품을 통해 차질없이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아름 한경닷컴 기자 armijjang@hankyung.com 

목록

실시간 공시

더보기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베스트 토론

최다댓글 경제뉴스

MY 증권

최근

시가총액 상위종목입니다.

MY종목

  
로그인하시면 MY종목
리스트를 볼 수 있습니다.

HOT 종목

조회급등
인기토론
  1. 1 - 셀트리온 +1.68%
  2. 2 - 삼성전자 -1.26%
  3. 3 2 SK하이닉스 -1.15%
  4. 4 1 기아차 -0.47%
  5. 5 1 한국전력 -1.00%
  6. 6 - 안랩 -0.37%
  7. 7 - 삼성전기 -0.68%
  8. 8 - 대아티아이 +3.16%
  9. 9 1 뉴프라이드 +0.14%
  10. 10 New 현대상선 +3.47%
더보기

광고


푸터

카카오가 제공하는 증권정보는 단순히 정보의 제공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제공된 정보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으며, 카카오는 이용자의 투자결과에 따른 법적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c)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카카오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