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금융 메인메뉴

크게 작게 인쇄하기 목록


  • 굴림
  • 돋음
  • 바탕
  • 맑은고딕

윈도 Vista 또는 윈도우에 폰트가 설치되어 있어야 합니다.

불합리한 신용평가 관행 개선에 18만명 신용등급 올라 서울경제 | 정영현 기자 | 2017.02.17 10:04
관련종목 시세/토론

[서울경제] 금융감독원이 소액 장기연체자의 신용평점 회복 기간을 단축하는 등 불합리한 개인신용평가 관행을 개선한 결과 금융거래자 18만 명의 신용 등급이 올라간 것으로 나타났다.

금감원은 지난 2015년부터 금융개혁 세부 과제 중 하나로 개인신용평가 관행을 개선했으며 그 결과 지난 해 말까지 43만7,785명의 신용 평점이 올랐고, 이 중 18만1,383명은 신용등급까지 개선됐다고 17일 밝혔다.

우선 30만원 미만 대출금을 90일 이상 갚지 않아 장기 연체자로 분류된 사람들의 성실 금융거래에 따른 신용 평점 회복 기간을 기존 3년에서 1년으로 줄인 결과 7등급 이하였던 연체자 중 15만6,805명의 신용 등급이 올랐다.

또 미소금융, 새희망홀씨, 햇살론 등 서민금융지원 프로그램 성실산환자에 대해 신용평가시 가점을 준 결과 26만4,727명의 신용평점이 상승했고, 1만768명은 신용등급도 함게 올랐다.

이밖에 현금서비스 사용금액이 아닌 한도소진율을 기준으로 신용을 평가하던 관행을 바꿔 1만3,810명에게 신용 등급 상승 기회를 줬다.

한편 금감원은 개인신용평가모형을 점검하는 과정에서 발견한 불합리한 부분을 추가적으로 개선하기로 했다.

금감원 관계자는 “예를 들면 제2금융권 대출 이용 시 일괄적으로 신용 평점이 크게 떨어지는데, 대출금리를 평가지표로 활용하는 등 차주의 리스크를 세분화할 것”이라며 “금융위원회와 금감원, 신용조회회사, 금융협회 등으로 구성된 개인신용평가 테스크포스를 통해 상반기 중 개선방안을 강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정영현기자 yhchung@sedaily.com

목록

오늘의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베스트 토론

최다댓글 경제뉴스

MY 증권

최근

시가총액 상위종목입니다.

MY종목

  
로그인하시면 MY종목
리스트를 볼 수 있습니다.

HOT 종목

조회급등
  1. 1 1 삼성바이오로직.. -0.79%
  2. 2 1 카카오 0.00%
  3. 3 2 LG디스플레이 -1.35%
  4. 4 - 셀트리온 +1.07%
  5. 5 2 삼성전기 -1.69%
  6. 6 3 삼성SDI -1.95%
  7. 7 1 LG화학 -1.77%
  8. 8 2 SK하이닉스 -2.60%
  9. 9 2 신라젠 +2.99%
  10. 10 3 한국전력 -0.87%
더보기
인기토론
  1. 1 - 셀트리온 +1.07%
  2. 2 - 메디포스트 0.00%
  3. 3 - SK하이닉스 -2.60%
  4. 4 - 내츄럴엔도텍 -4.07%
  5. 5 - 한국항공우주 +0.35%
  6. 6 - 삼성바이오로직.. -0.79%
  7. 7 2 카카오 0.00%
  8. 8 1 세종텔레콤 -0.37%
  9. 9 1 신일산업 +0.37%
  10. 10 2 현대상선 -0.60%
더보기

광고


푸터

카카오가 제공하는 증권정보는 단순히 정보의 제공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제공된 정보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으며, 카카오는 이용자의 투자결과에 따른 법적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c)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카카오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