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금융 메인메뉴


포토

크게 작게 인쇄하기 목록

기아차 ‘K3’ 베일 벗고 신개념 마케팅 서울신문 | 2012-07-24 02:56:40
[서울신문]국내 준중형 세단 시장이 뜨겁게 달아오를 전망이다.
기아차가 오는 9월 출시 예정인 준중형 세단 'K3'의 '렌더링(rendering) 이미지'를 23일 공개했다. 렌더링 이미지는 신차 발표에 앞서 제작할 동체를 컴퓨터로 구현한 그림이다.

국내 준중형 세단 시장은 소비자층이 가장 두꺼운 시장으로 현대차 아반떼가 독보적으로 입지를 확보하고 있고, 쉐보레 크루즈와 르노삼성 SM3가 뒤를 따르고 있다.

하지만 기아차의 K3가 본격적인 마케팅을 시작하면서 17년 국내 준중형차의 지존으로 군림하던 현대차 '아반떼'와의 대결이 벌써 주목받고 있다.

기아차 관계자는 "K3가 우수한 스타일과 상품성을 바탕으로 국내외 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중형세단 K5-대형세단 K7-럭셔리 대형세단 K9 등 K 시리즈의 DNA를 계승하겠다는 의지를 담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번에 공개한 K3의 렌더링 이미지를 보면 K 시리즈의 특징을 담은 '패밀리룩'을 적용했다는 점에서 이전 모델인 포르테와 비슷하지만 좀 더 강렬하고 스포티한 느낌을 준다.

또 준중형이지만 중형차처럼 보이는 볼륨감을 강조했다. 차체 전장과 휠베이스(자동차의 앞바퀴 중심과 뒷바퀴 중심 사이의 거리)를 늘려 실내 공간을 최대한 확보한 점도 특징이다.

기아차는 K3의 공개에 맞춰 SNS 이벤트도 동시에 진행한다. 기아차 페이스북(facebook.kia.co.kr)을 방문해 '좋아요'를 누르는 방문자 수에 따라 휠-후면-전면 등 외관 이미지가 추가로 공개되도록 했다.

또 K3가 숨겨진 큐브(정육면체)를 서울 강남구에 있는 메가박스 코엑스점에 전시해 날짜가 지나면서 K3의 외관을 점진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다.

기아차 관계자는 "K3는 세련된 디자인과 첨단 기능을 탑재한 하반기 국내 시장 최고의 기대주"라면서 "특히 국내 최초로 SNS 고객 참여를 바탕으로 신차 외관을 공개하는 신개념 마케팅을 통해 K3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일 것"이라고 밝혔다.

한준규기자 hihi@seoul.co.kr
[서울신문 다른기사 보러가기]

☞ 국회 공개 좌파인사 숙청 문건 내용 살펴보니
☞ [속보]제주관광女 시신 발견…살해범 얼굴 보니
☞ 신한은행 "못배운 사람엔 이자 더 받아라" 파문
☞ 김장훈, 그렇게 기부활동 열심히 하더니 결국..
☞ 통영 女초등생 살해범 PC 속 영상 살펴보니


2012년은 60년만에 돌아오는 흑룡의 해!! 나의 신년 운세는?
관심종목에 대한 증권 전문가의 상세한 진단과 분석 서비스
최신 속보와 뉴스 검색을 서울신문 모바일 웹에서 m.seoul.co.kr
'맛있는 정보! 신선한 뉴스!' 서울신문( www.seoul.co.kr ) [ 신문 구독신청 ]
- Copyrights ⓒ서울신문사.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목록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인기상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