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금융 메인메뉴


주요뉴스

크게 작게 인쇄하기 목록

손해보험업계, 외제차 수리비 인하 추진 YTN | 2012-03-05 14:05:04
[앵커멘트]
외제차 수리비가 터무니없이 비싸다는 지적, 하루 이틀의 일이 아니죠.
이러다 보니 운전을 하다 외제차라도 만나면 행여나 사고가 날까 피해 가는 웃지 못할 상황도 흔히 연출되는데요.

손해보험사들이 벤츠와 BMW 등 외제차 수리비를 최대 20% 가까이 낮추기로 했습니다.
홍주예 기자입니다.
[리포트]
먼저, 업계 1위 삼성화재는 지난해 하반기 벤츠의 부품 가격을 기존보다 19% 낮추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아우디와 BMW의 경우에는 수입차 딜러 일부와 각각 10%와 5%씩 부품 값을 내리는 데 합의했습니다.

삼성화재는 이와 함께 올해 안에 렉서스와 혼다 등 일본차 딜러들과도 부품 값을 정상화하는 방안을 논의할 방침입니다.

다른 보험사들도 부품 가격 인하 협상을 진행하고 있습니다.
현대해상과 동부화재는 최근 벤츠 딜러와 부품 값을 삼성화재와 비슷하게 내리는 데 합의했고, BMW와 아우디 측과도 상반기 안에 협상을 마무리할 계획입니다.

손해보험사들이 이처럼 외제차 수리비 인하를 추진하는 까닭은 같은 사고가 나도 외제차의 경우 보상 비용이 너무 많이 들기 때문입니다.

보험개발원 조사 결과 외제차 평균 수리비는 천456만 원으로, 국산차의 5.3배에 달했습니다.

외제차 수리비가 내려가면 자동차보험 손해율도 자연스레 감소할 전망입니다.
이에 따라 최근 자동차보험료를 2% 이상 낮추기로 한 손보업계도 외제차 수리비 인하의 혜택을 받을 것으로 보입니다.

YTN 홍주예[hongkiza@ytn.co.kr]입니다.
[관련기사]

▶ '1년 새 3배?' 사장님 울리는 오토바이 보험료
▶ 자동차 보험료 인하폭 최대 5% 이를 듯
▶ '한꺼번에 여러 보험 가입' 원천 차단한다
▶ 자동차 보험 수리비 4조 5천억 원 육박
▶ '교통사고 가해자 자청' 보험사기 일당 검거
☞ [다운로드] 생방송과 뉴스속보를 한 눈에...YTN뉴스ON
☞ YTN 긴급속보를 SMS로!
☞ 스마트폰으로 즐기는 24시간 뉴스의 세계...YTN 어플리케이션
[저작권자(c) YTN & Digital YTN.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목록
주요뉴스
미디어다음 경제
인기상담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