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금융 메인메뉴

디와이파워

  • 210540
  • |코스피
  • 개요
    디와이파워 동사는 2014년 12월 1일에 인적분할을 통해 설립되었으며, 2015년 1월 15일 한국거래소 유가증권시장에 주식을 상장하였음. 건설기계장비에 적용되는 유압실린더에 대한 제조 및 판매를 하고 있음

    주력 생산품인 유압실린더는 고객사의 설계조건 및 기계장비의 구동조건에 맞추어 설계되고 제작되어야 하기 때문에 개발에 많은 시간이 소요되며 초기 투자 비용도 많이 드는 등 진입장벽이 높은 기계장치 산업임

    중국의 건설중장비 시장의 지배력 확보를 위해 설립한 중국 생산법인이 중국 내 최고의 실린더 제조업체로서의 입지, 그리고 현대식 신공장의 이점을 발휘하고 있음

    유압기기 사업부는 국내시장의 안정적 기반을 확보하고 있으며, 해외에서도 높은 시장 점유율을 바탕으로 안정적 시장을 확보 중

    매출구성은 유압실린더 100% 임
  • 19,400
  • 600
  • +3.19%
  • 호가
  • 거래량 123,848(84%)|
  • 거래대금 2,382백만원
08.17장종료 마이페이지 등록
  • 전일
    18,800
    고가
    +19,450
    상한가
    24,400
  • 시가
    +19,200
    저가
    +18,900
    하한가
    13,200
1일 시세그래프
1일 시세그래프
1개월 시세그래프
1개월 시세그래프
3개월 시세그래프
3개월 시세그래프
1년 시세그래프
1년 시세그래프
3년 시세그래프
3년 시세그래프
빅차트
  • 전일
    18,800
    고가
    +19,450
  • 시가
    +19,200
    저가
    +18,900
  • 24,400
    5.50% (-0.02%)
  • 13,200
    2,142 (473)
  • 27,000
    EPS/PER도움말
    2,765/7.02 (원/배)
    EPS/PER 용어 도움말 EPS = (지배주주)당기순이익 / 발행주식수 PER = 현재가 / 최근 연간 결산 EPS
  • 16,300
    BPS/PBR도움말
    11,612/1.67 (원/배)
    BPS/PBR 용어 도움말 BPS = (지배주주)자본 / 발행주식수 PBR = 현재가 / 최근 연간 결산 BPS
  • 업종
    -
    WICS
    -

최근검색/마이증권/인기검색

최근검색

최근 검색종목이 없습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최근 검색/시가총액 상위종목
최근검색 전체 리스트 닫기
    MY종목

    로그인하시면
    나의 MY종목 리스트를 볼 수 있습니다. MY 증권 로그인 하기

    종목정보 접기

    목록
    韓, 中 굴삭기 부품시장서 日제치고 최대 수입국으로

    조선비즈 | 안상희 기자 | 18.05.13 12:01

    중국 굴삭기 시장이 호황을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한국이 중국 굴삭기 부품 수입시장에서 올 1분기 최대 수입국으로 부상했다. 반면 일본은 중국 굴삭기 부품 최대 수입국 자리를 지키지 못하고 2위국으로 내려왔다.

    13일 코트라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중국의 대(對)한국 굴삭기 부품 수입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22.8% 증가한 1억2657만달러로 집계됐다. 이는 2015년(1억125만달러)과 2016년(1억186만달러) 중국의 대한국 굴삭기 부품 수입액을 웃도는 수치다. 중국 굴삭기 부품 수입시장에서 한국의 시장 점유율은 2016년 13.9%, 2017년 25.4%로 늘어난 후 올 1분기에는 37.1%를 기록했다.

    국내 굴삭기 부품업체로는 진성티이씨(036890), 디와이파워(210540), 에버다임(041440), 수산중공업(017550), 대창단조(015230)등이 꼽힌다.

    일본은 중국 굴삭기 부품 시장 내 점유율이 떨어지고 있다. 올 1분기 중국의 대(對)일본 굴삭기 부품 수입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7.7% 증가한 8484만달러로 집계됐다. 중국 굴삭기 부품 시장에서 일본의 시장점유율은 2016년 18.2%에서 2017년 26.7%로 늘었지만, 올 1분기에는 24.9%로 집계됐다.

    중국내 굴삭기 판매가 늘면서 관련 부품의 수요도 늘고 있다. 중국은 인프라 투자가 확대되며 굴삭기 판매가 급증하고 있다. 중국은 일대일로(一帶一路, 육상·해상 실크로드), 슝안(雄安)신구 개발 등의 대형 프로젝트가 본격화되고 있다. 여기에 중국의 환경보호 정책으로 규정에 부합되지 않는 굴삭기가 도태되면서 장비 교체 수요도 늘었다. 중국공정기계협회와 관련 업계에 따르면 올해 1분기 중국 굴삭기 판매량은 5만7537대다. 지난해 1분기에 비해 45.5% 증가했다. 특히 중국 현지 업체는 1분기 굴삭기를 2만8625대를 판매해 점유율 51.2%를 기록했다.

    두산인프라코어 중국법인 사업장을 방문한 학생들이 굴삭기 생산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두산인프라코어 제공
    두산인프라코어 중국법인 사업장을 방문한 학생들이 굴삭기 생산현장을 둘러보고 있다. /두산인프라코어 제공

    시장 호황에 힘입어 중국의 굴삭기 수입도 늘고 있다. 올 1분기 중국의 굴삭기 수입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1.2% 증가한 3억9559만달러로 집계됐다. 지난해 중국의 굴삭기 수입은 전년도보다 82.6% 증가한 11억2250만달러를 기록했다. 5년 만에 10억달러를 돌파한 것이다. 중국의 굴삭기 수입액은 2012년 15억3376만달러를 기록한 후 줄곧 10억달러를 밑돌았다.

    코트라는 중국의 굴삭기 최대 수입국은 일본이며 한국은 중국의 굴삭기 2위 수입국이지만, 굴삭기 수입 시장에서도 한국은 점유율을 확대하고 있다고 전했다. 반면 일본은 점유율이 축소되고 있다고 했다. 일본은 수입단가 5만 달러대의 중소형 굴삭기를 주요 수출 품목으로 하는 반면, 우리나라 기업의 대중국 주요 수출상품은 13만 달러 수준의 대중형 제품이다.

    올 1분기 중국의 대한국 굴삭기 수입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79.5% 증가한 1억2390만달러를 기록했다. 한국의 중국 굴삭기 수입시장 점유율은 2016년 10.9%에서 2017년 25%를 기록한 후 올 1분기 31.3%로 집계됐다.

    국내에서는 두산인프라코어(042670)현대건설기계(267270)가 중국에 굴삭기를 팔고 있다. 두산인프라코어와 현대건설기계의 1분기 중국시장 굴삭기 판매대수는 각각 5016대, 2536대로 각각 전년 대비 57%, 105.7% 증가했다. 두산인프라코어의 중국 굴삭기 시장 점유율은 2017년 8.3%에서 2018년 1분기 9%로 확대돼 4위다. 현대건설기계의 점유율도 2017년 3%에서 올 1분기 4.5%로 9위를 차지했다.

    현대중공업의 6톤급 굴삭기 HX60/현대중공업 제공
    현대중공업의 6톤급 굴삭기 HX60/현대중공업 제공

    일본의 점유율을 내려가고 있다. 중국 굴삭기 수입시장에서 일본의 점유율은 2016년 83.2%에서 2017년 70.2%로 줄어든 후 올 1분기에는 65.1%까지 떨어졌다. 올 1분기 중국의 대일본 굴삭기 수입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2.5% 증가한 2억5743만달러를 기록했다.

    코트라 관계자는 "중국 공정기계공업협회는 중국 굴삭기시장이 앞으로 3~5년 발전을 거쳐 포화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여전히 중국 현지업체들이 굴삭기 시장을 장악하고 있어 우리나라 기업은 기술력과 차별성을 내세워 공략해야 한다"며 "한국과 일본산은 장비 회전, 경사지 작업 편의성, 활용도, 부품의 내구성이 훌륭하다고 평가받지만 중소형 제품군 등 상품군을 확대할 필요가 있다"고 했다.

    이 관계자는 "중국 현지 업체의 해외 시장 개척이 가속화되고 있는 점도 주목해야 한다"며 "현지 업체들은 특히 일대일로 프로젝트 관련 국가 인프라 수요를 겨냥한 마케팅 전략에 사활을 걸고 있다"고 덧붙였다. 류궁(柳工)기계의 경우에도 인도, 폴란드, 브라질 3개국에 생산기지를 구축하고 인도, 폴란드, 미국, 영국 등 4개국에 R&D(연구개발) 센터를 설립하며 해외시장 개척에 힘을 쏟고 있다.

    - Copyrights ⓒ 조선비즈 & ChosunBiz.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종목게시판
    더보기

    HOT 종목

    조회급등
    인기토론
    1. 1 - 셀트리온 +1.74%
    2. 2 1 메디포스트 +4.50%
    3. 3 4 SK하이닉스 -0.27%
    4. 4 2 브레인콘텐츠 0.00%
    5. 5 3 네이처셀 +12.12%
    6. 6 2 일진머티리얼즈 0.00%
    7. 7 2 녹십자셀 +29.97%
    8. 8 2 현대중공업 -0.48%
    9. 9 7 동양철관 +2.00%
    10. 10 1 남광토건 +4.39%
    더보기

    광고


    푸터

    카카오가 제공하는 증권정보는 단순히 정보의 제공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제공된 정보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으며, 카카오는 이용자의 투자결과에 따른 법적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c)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카카오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