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금융 메인메뉴

삼성바이오로직스

  • 207940
  • |코스피
  • 개요
    삼성바이오로직스 2011년 04월 설립된 동사는 국내외 제약회사의 첨단 바이오의약품을 위탁 생산하는 CMO(Contract Manufacturing Organization) 사업을 영위

    생산설비 제공뿐 아니라 주요 규제기관으로부터 제조승인 취득을 지원하는 Quality service 및 신약 물질의 상업 생산용 공정개발 solution을 제공

    인천경제자유구역에 상업제품 생산설비 18만리터와 임상용 생산설비 2천리터로 총 18.2만리터의 Capacity를 확보하고 있으며, 단일 공장으로는 세계 최대 규모인 18만 리터의 3공장이 2018년 완공될 예정

    기존 CMO 중심 서비스에서 CDO 서비스로 사업영역을 확대할 계획. CDO 서비스는 자체 세포주 및 공정개발 역량이 없는 중소 제약사 등을 대상으로 세포주 개발 및 공정개발 서비스를 제공하는 위탁개발 서비스임

    매출구성은 항체의약품 80.8%, 기타 서비스 19.2% 등으로 구성
  • 530,000
  • 2,000
  • +0.38%
  • 호가
  • 거래량 221,186(0%)|
  • 거래대금 116,800백만원
09.21장종료 마이페이지 등록
  • 전일
    528,000
    고가
    +539,000
    상한가
    686,000
  • 시가
    +538,000
    저가
    -515,000
    하한가
    370,000
1일 시세그래프
1일 시세그래프
1개월 시세그래프
1개월 시세그래프
3개월 시세그래프
3개월 시세그래프
1년 시세그래프
1년 시세그래프
3년 시세그래프
3년 시세그래프
빅차트
  • 전일
    528,000
    고가
    +539,000
  • 시가
    +538,000
    저가
    -515,000
  • 686,000
    9.94% (-0.03%)
  • 370,000
    350,674 (4)
  • 600,000
    EPS/PER도움말
    -1,466/-361.53 (원/배)
    EPS/PER 용어 도움말 EPS = (지배주주)당기순이익 / 발행주식수 PER = 현재가 / 최근 연간 결산 EPS
  • 316,500
    BPS/PBR도움말
    60,099/8.82 (원/배)
    BPS/PBR 용어 도움말 BPS = (지배주주)자본 / 발행주식수 PBR = 현재가 / 최근 연간 결산 BPS
  • 업종
    -
    WICS
    -

최근검색/마이증권/인기검색

최근검색

최근 검색종목이 없습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최근 검색/시가총액 상위종목
최근검색 전체 리스트 닫기
    MY종목

    로그인하시면
    나의 MY종목 리스트를 볼 수 있습니다. MY 증권 로그인 하기

    종목정보 접기

    목록
    변동성장엔 장사없네..액티브·인덱스펀드 수익률 '지지부진'

    이데일리 | 안혜신 | 18.03.12 16:13

    [이데일리 안혜신 기자] 국내 주식형펀드가 액티브펀드나 인덱스펀드 할 것 없이 부진한 성적을 내고 있다. 올해 들어 셀트리온(068270) 등 일부 제약주가 상승을 이끄는 장이 펼쳐진 것이 가장 큰 이유다. 다만 중소형주 강세가 지속되면서 남은 한해는 액티브펀드에 주목해야 한다는 의견이 여전히 힘을 얻고 있다.

    12일 펀드평가사 KG제로인에 따르면 지난 7일 기준 국내 주식형펀드 전체 평균 연초후 수익률은 마이너스(-) 2.32%로 해외 주식형펀드 2.85%보다 부진한 모습이다. 특히 올해 선전이 예상됐던 액티브펀드 평균 수익률도 -2.15%에 그치면서 인덱스펀드 평균 수익률인 -2.45%보다 소폭 선방했을 뿐 부진을 면치 못하고 있다.

    펀드 유형별 수익률(단위: %, 자료: KG제로인)
    펀드 유형별 수익률(단위: %, 자료: KG제로인)

    인덱스펀드가 부진한 이유로는 코스피 지수의 지지부진한 흐름이 가장 먼저 꼽힌다. 코스피지수는 연초부터 지난 7일까지 2.27% 하락했다. 특히 대형주 위주의 코스피200지수는 같은 기간 4.4% 빠졌다. 그나마 코스닥지수는 7.61% 상승하면서 선방했지만 K200인덱스펀드의 연초후 수익률이 -4.29%를 기록한 점이 인덱스펀드 전체 수익률을 낮추는데 크게 작용했다는 분석이다. 인덱스펀드 중 연초후 수익률이 가장 나쁜 펀드 역시 코스닥150지수 움직임과 반대로 움직이는 인버스펀드를 제외하면 마이너스(-)10.62%의 수익을 낸 ‘한화2.2배레버리지인덱스(주식-파생재간접)종류A’가 차지했다. 이 펀드는 코스피200지수를 추종하는 인덱스펀드다.

    액티브펀드의 경우는 작년 삼성전자(005930)를 비롯한 일부 대형주 독주에 따른 현상과 비슷하다는 설명이다. 코스닥지수가 상승하기는 했지만 셀트리온을 중심으로 한 일부 제약주가 이끄는 장이었던만큼 온기가 전반으로 퍼지지 못했다는 것이다. 코스닥지수가 7% 오르는동안 중소형주펀드의 수익률이 -0.36%를 기록한 사실은 이를 뒷받침해준다. 한 자산운용사 관계자는 “올해 코스닥 지수 상승이 대부분 제약과 바이오주에 집중됐는데 이들은 변동성이 커 헬스케어관련 펀드 아니면 담은 펀드가 많지 않다”며 “이렇다보니 중소형주펀드를 비롯한 액티브펀드의 수익률이 부진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실제 액티브펀드 중 수익률 상위권은 헬스케어 관련 펀드가 차지하고 있다. 17.55%로 연초후 수익률이 가장 좋은 펀드는 미래에셋의 ‘한국헬스케어자1(주식)종류F’다. 이 펀드는 미래에셋운용의 상장지수펀드(ETF)인 TIGER제약&바이오 투자 비중이 가장 높고, 셀트리온과 셀트리온헬스케어(091990),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 신라젠(215600), 한미약품(128940), 휴젤(145020), 메디톡스(086900), 바이로메드(084990), 한미사이언스(008930) 등 올해 코스닥지수 상승을 이끄는 종목을 주로 담고 있다. ‘DB바이오헬스케어 1[주식]ClassA’ 역시 7.33% 상승했다. 이 펀드 역시 셀트리온과 삼성바이오로직스, 셀트리온헬스케어, 한미약품 등에 집중 투자하고 있다.

    다만 시장에는 아직까지 올해 액티브펀드가 인덱스펀드보다 나은 성과를 낼 것이라는 의견이 좀 더 힘을 얻는 분위기다. 오온수 KB증권 연구원은 “인덱스펀드가 장기적으로 볼 때 우위에 설 수 있겠지만 올해는 중소형주 모멘텀에 주목해야 한다”며 “정부 정책에 대한 기대감이 유효하고 실적 기대감도 대형주보다는 중소형주가 커 중소형주 전략을 잘 구사하는 액티브펀드의 성과를 기대해볼만하다”고 전망했다.

    안혜신 (ahnhye@edaily.co.kr)

    종목게시판
    더보기

    HOT 종목

    조회급등
    인기토론
    1. 1 - 셀트리온 +2.02%
    2. 2 1 롯데케미칼 +0.18%
    3. 3 1 SK하이닉스 -3.03%
    4. 4 1 LG전자 +0.72%
    5. 5 1 삼성전자 +0.32%
    6. 6 1 금호산업 +4.82%
    7. 7 1 한국전력 +0.17%
    8. 8 1 에스엠 -0.83%
    9. 9 1 안랩 -2.73%
    10. 10 1 기아차 -0.86%
    더보기

    광고


    푸터

    카카오가 제공하는 증권정보는 단순히 정보의 제공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제공된 정보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으며, 카카오는 이용자의 투자결과에 따른 법적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c)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카카오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