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금융 메인메뉴

알에스오토메이션

  • 140670
  • |코스닥
  • 개요
    알에스오토메이션 2009년 12월 설립된 동사는 로봇 모션 제어기, 드라이브 및 에너지제어장치의 제조 및 판매를 영위하고 있으며 주요제품은 MMC-E 로봇 모션제어기, 에너지저장시스템(ESS)용 전력변환장치(PCS) 등이 있음

    동사는 로봇 모션 제어 및 에너지 제어 장치를 제품군으로 보유한 국내 유일의 기업이며 4차 산업혁명 및 이의 근간이 되는 IoT, 로봇, 스마트 팩토리 등의 핵심장치임

    로봇 모션 제어 사업 부문에서 22bit급 광학식 엔코더를 독자 개발하였으며, 이 과정에서 총 35건의 국내외 특허를 출원하는 등 강한 IP-Portfolio 확보를 추진하고 있음

    케이블로 인한 이동 거리 제한을 해결하는 Moving Magnet 이동시스템은 국내에서 동사의 제품만 보유하고 있으며 동사의 연구소는 산업통상자원부 주관 우수기술연구센타(ATC)로 선정되는 등 높은 연구능력을 보유함

    매출구성은 드라이브 41.45%, 상품 40.31%, 모션제어기 9.85%, 에너지제어장치 8.39% 으로 구분
  • 10,650
  • 400
  • -3.62%
  • 호가
  • 거래량 193,975(79%)|
  • 거래대금 2,095백만원
14:45 실시간 마이페이지 등록
  • 전일
    11,050
    고가
    +11,100
    상한가
    14,350
  • 시가
    -11,000
    저가
    -10,600
    하한가
    7,750
1일 시세그래프
1일 시세그래프
1개월 시세그래프
1개월 시세그래프
3개월 시세그래프
3개월 시세그래프
1년 시세그래프
1년 시세그래프
3년 시세그래프
3년 시세그래프
빅차트
  • 전일
    11,050
    고가
    +11,100
  • 시가
    -11,000
    저가
    -10,600
  • 14,350
    0.23% (+0.00%)
  • 7,750
    969 (526)
  • 18,450
    EPS/PER도움말
    456/23.36 (원/배)
    EPS/PER 용어 도움말 EPS = (지배주주)당기순이익 / 발행주식수 PER = 현재가 / 최근 연간 결산 EPS
  • 10,600
    BPS/PBR도움말
    0/0 (원/배)
    BPS/PBR 용어 도움말 BPS = (지배주주)자본 / 발행주식수 PBR = 현재가 / 최근 연간 결산 BPS
  • 업종
    IT부품 -0.83%
    WICS
    -

최근검색/마이증권/인기검색

최근검색

최근 검색종목이 없습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최근 검색/시가총액 상위종목
최근검색 전체 리스트 닫기
    MY종목

    로그인하시면
    나의 MY종목 리스트를 볼 수 있습니다. MY 증권 로그인 하기

    종목정보 접기

    목록
    증권사 IPO, 대형증권사 위주로 판도 재편

    뉴스토마토 | 김재홍 | 17.09.06 16:35

    [뉴스토마토 김재홍 기자] 올해 하반기들어 상장주선인 기업공개(IPO) 실적 판도가 변하고 있다. 상반기에는 NH투자증권이 단연 앞서나가고 한국투자증권이 추격하는 상황이었다면 하반기 들어 미래에셋대우, KB증권이 부진에서 벗어나면서 4개 대형 증권사 위주로 재편되고 있다.

    6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NH투자증권이 올해 17건의 IPO를 성사시켜 가장 많은 실적을 기록했다. 특히 5월 넷마블게임즈, 7월 카카오 등 올해 IPO 시장에서 최대어로 손꼽히는 곳들의 IPO를 주관했으며, 2월부터 8월까지 월별 1건 이상 꾸준한 모습을 보였다.

    이어 미래에셋대우(10건), 한국투자증권(9건) 등이 그 뒤를 이었다.

    미래에셋대우는 6월까지 5건에 그쳤지만 7월 브이원텍, 셀트리온헬스케어, 8월 데이타솔루션, 모트렉스, 알에스오토메이션 IPO 성공으로 실적이 급상승했다. 한국투자증권은 3월까지 5건으로 상반기 NH투자증권과 양강 체제를 이뤘지만 4~5월 부진에 빠지면서 건수 기준으로 3위로 밀려났다.

    또한 지주 계열 증권사들이 상반기 부진에서 탈피하는 모습도 나타났다. KB증권과 신한금융투자는 6월말 제일홀딩스 IPO를 공동 주관했으며, 이후 KB증권은 알로이스, 힘스, 신한금융투자는 컬러레이 IPO를 성사시켰다. 하나금융투자도 7월 이후 아우딘퓨쳐스, 지니언스의 상장으로 회복세를 보였다. 

    상장예비기업을 살펴봐도 미래에셋대우(에스트래픽, 진에어), 한국투자증권(삼양패키징, 메카로), KB증권(디에스글로벌, 비즈니스온커뮤니케이션) 등 대형 증권사의 강세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작년부터 NH투자증권과 한국투자증권 등이 상장을 추진하는 기업들에 대한 체계적인 관리를 하면서 좋은 실적을 보였다”면서 “다른 대형 증권사들이 벤치마킹에 나서면서 경쟁이 치열해졌고 그 결과 현재 특정 증권사에 대한 쏠림현상이 완화됐다”고 말했다.

    다른 업계 관계자도 “금융지주 계열 증권사들의 경우 은행과 증권에서 IB부문 비즈니스 협업을 추진하면서 시너지 효과가 서서히 나오고 있다”면서 “다만 대형사들이 IPO에서 강세를 보이면서 중소형 증권사들의 입지가 점점 축소되고 있다”고 지적했다.

    올해 하반기 IPO 시장 판도는 미래에셋대우와 KB증권이 부진에서 벗어나면서 기존 NH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과 함께 4개 대형사가 주도하고 있다. 사진은 알에스오토메이션 신규상장 기념식 모습. 사진/한국거래소

    김재홍 기자 maroniever@etomato.com

    ⓒ맛있는 뉴스토마토

    종목게시판
    더보기

    HOT 종목

    조회급등
    1. 1 - 삼성중공업 +8.33%
    2. 2 - 중국원양자원 -29.33%
    3. 3 6 우리기술투자 -29.96%
    4. 4 1 삼성엔지니어링 +5.34%
    5. 5 - 현대중공업 +5.40%
    6. 6 2 현대차 +4.26%
    7. 7 1 기아차 +2.48%
    8. 8 2 삼성전자 -3.54%
    9. 9 2 내츄럴엔도텍 -1.14%
    10. 10 4 신라젠 -7.42%
    더보기
    인기토론
    1. 1 - 셀트리온 -1.84%
    2. 2 - 메디포스트 -1.14%
    3. 3 - SK하이닉스 -5.56%
    4. 4 - 내츄럴엔도텍 -1.14%
    5. 5 - 한국항공우주 -0.57%
    6. 6 - 삼성바이오로직스 0.00%
    7. 7 2 카카오 +1.81%
    8. 8 1 세종텔레콤 +2.90%
    9. 9 1 신일산업 +1.23%
    10. 10 2 현대상선 +2.07%
    더보기

    광고


    푸터

    카카오가 제공하는 증권정보는 단순히 정보의 제공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제공된 정보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으며, 카카오는 이용자의 투자결과에 따른 법적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c)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카카오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