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금융 메인메뉴

LG전자

  • 066570
  • |코스피
  • 개요
    LG전자 동사는 2002년 4월 1일을 기준일로 분할 전 LG전자(주)의 전자 및 정보통신사업부문을 인적 분할하여 설립되었으며 LG계열의 회사이고, 2018년 06월 30일 현재 LG계열에는 70개의 국내 계열회사가 있음

    사업부문은 TV 등을 생산하는 HE사업본부, 이동단말을 생산하는 MC사업본부, 생활가전제품을 생산하는 HA사업본부, 자동차부품을 제조하는 VC사업본부, LED사업 등을 영위하는 엘지이노텍, 기타 등으로 6개로 구성

    Home Appliance는 핵심 부품 기술에 기반한 대용량, 고효율 중심의 제품 차별화와 지역 적합형 제품 개발 역량을 확보하였고, 원가 경쟁력 부분에서도 지속적인 개선을 통해 동종업계에서도 높은 수익성을 유지

    TV에서는 차별화된 시장 선도 제품을 지속적으로 기획ㆍ개발ㆍ출시하여 기존 3D TV 시장 선도에 이어, 고화질 울트라HD TV의 보급형 모델을 출시하여 대중화를 리딩, 세계 최초 올레드TV 출시 및 판매 확대

    매출구성은 HA사업부 33.78%, HE사업부 26.34%, MC사업부 14.04%, 이노텍 10.74%, VC사업부 5.68%, 기타 및 연결조정 5.33%, B2B사업부 4.08% 등으로 구성
  • 69,500
  • 500
  • +0.72%
  • 호가
  • 거래량 757,802(0%)|
  • 거래대금 52,688백만원
09.21장종료 마이페이지 등록
  • 전일
    69,000
    고가
    +70,100
    상한가
    89,700
  • 시가
    +69,600
    저가
    +69,100
    하한가
    48,300
1일 시세그래프
1일 시세그래프
1개월 시세그래프
1개월 시세그래프
3개월 시세그래프
3개월 시세그래프
1년 시세그래프
1년 시세그래프
3년 시세그래프
3년 시세그래프
빅차트
  • 전일
    69,000
    고가
    +70,100
  • 시가
    +69,600
    저가
    +69,100
  • 89,700
    30.88% (-0.02%)
  • 48,300
    113,735 (29)
  • 114,500
    EPS/PER도움말
    9,543/7.28 (원/배)
    EPS/PER 용어 도움말 EPS = (지배주주)당기순이익 / 발행주식수 PER = 현재가 / 최근 연간 결산 EPS
  • 67,900
    BPS/PBR도움말
    73,441/0.95 (원/배)
    BPS/PBR 용어 도움말 BPS = (지배주주)자본 / 발행주식수 PBR = 현재가 / 최근 연간 결산 BPS
  • 업종
    -
    WICS
    전자제품 -0.66%

최근검색/마이증권/인기검색

최근검색

최근 검색종목이 없습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최근 검색/시가총액 상위종목
최근검색 전체 리스트 닫기
    MY종목

    로그인하시면
    나의 MY종목 리스트를 볼 수 있습니다. MY 증권 로그인 하기

    종목정보 접기

    목록
    사상 최대 실적 삼성·LG전자, 美·中 매출 오히려 줄었다

    이데일리 | 양희동 | 18.03.13 04:56

    [이데일리 양희동 기자] 미국 트럼프 정부의 보호무역주의 강화에 따른 통상 압박과 중국의 사드(THAD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보복 등으로 작년 한해 국내 양대 전자업체인 삼성전자(005930)와 LG전자(066570)가 상당한 타격을 입은 것으로 나타났다. 두 회사 모두 지난해 사상 최대 실적을 기록하며 표면적으로는 호황을 누렸지만, 북미와 중국 지역 매출이나 전체 비중은 전년 대비 오히려 감소세를 보였다. 특히 LG전자는 이들 두 지역 매출이 줄면서 한국 내수시장 비중이 전체 30%를 넘으며, 북미 시장을 뛰어넘는 최대 수요처가 됐다. 전문가들은 우리 정부가 현재 직면한 통상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면, 이들 기업의 생산 시설 해외 이전 및 일자리 유출 등을 막기 어렵다고 지적한다.
    삼성전자와 LG전자의 2016년과 2017년 국내 내수 시장과 북미, 중국 지역 매출 추이. [자료=각 사·단위=억원]
    삼성전자와 LG전자의 2016년과 2017년 국내 내수 시장과 북미, 중국 지역 매출 추이. [자료=각 사·단위=억원]

    ◇사상 최대 실적은 사실상 국내 내수가 견인

    12일 삼성전자·LG전자의 감사보고서에 따르면 양사의 2017년 매출은 각각 239조 5743억원, 61조 3962억원으로 창사 이래 최대치를 나란히 기록했다. 그러나 지역별로 살펴보면 전년과 달리 국내 매출 비중은 증가한 반면, 북미와 중국의 비중은 감소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미국의 통상 압박과 중국의 사드 보복이 실제 이들 두 회사 매출에 미친 영향이 처음 수치로 확인된 것이다.

    북미와 중국 지역에서의 실적 타격이 상대적으로 컸던 곳은 LG전자다.

    LG전자는 지난해 처음으로 매출 60조원을 돌파하는 호실적을 달성했지만, 북미와 중국 모두에서 매출액과 비중이 전년 대비 감소했다. 북미 매출은 2016년 16조 5830억원이었지만 2017년엔 16조 5424억원으로 소폭 줄었다. 전체 매출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29.9%에서 26.9%로 3.0%포인트 감소했다. 또 중국 매출은 같은기간 2조 7676억원에서 2조 5463억원으로 줄었고, 매출 비중도 5.0%에서 4.2%로 0.8%포인트 감소했다.

    LG전자가 사상 최대 매출을 기록한 원동력은 국내 내수시장에서 찾을 수 있다. 국내 매출은 2016년 14조 5930억원이었지만 2017년엔 20조 2610억원으로 무려 5조 6680억원이나 급증했다. 매출 비중도 26.4%에서 33.0%로 6.6%포인트 늘며 북미를 제치고 최대 수요처로 자리매김했다.

    가전업계 한 관계자는 “LG전자는 지난해 미세먼지 이슈 등에 힘입어 건조기와 프리미엄청소기 등 생활가전의 국내 매출이 가파른 성장세를 보였다”며 “비록 전체 매출이 사상 최대를 기록했지만 글로벌시장에서의 수출 증가보다는 내수시장에서 선전한 부분이 컸다”고 분석했다.

    삼성전자는 매출 총액에선 미국과 중국 모두 소폭의 증가세를 보였지만 매출 비중은 두 곳 모두 나란히 줄어든 것으로 조사됐다.

    삼성전자의 북미 시장 매출은 2016년 68조 7286억원에서 2017년 81조 196억원으로 증가했지만 비중은 34.1%에서 33.8%로 다소 줄었다. 또 중국 매출은 같은기간 35조 5832억원에서 38조 3437억원으로 늘었지만, 비중은 17.6%에서 16.0%로 역시 감소했다. 반면 국내 내수 시장 매출은 20조 2018억원에서 31조 5452억원으로 10조원 이상 증가했고, 비중도 10.0%에서 13.2%로 3.2%포인트 늘었다.

    ◇올해 통상 압박 본격화…일자리 해외 유출 위험까지

    업계에선 미국이 우리 정부가 요청한 한국산 세탁기에 대한 세이프가드(긴급수입제한) 조치 철회를 받아들이지 않는 등 통상 압박이 본격화 돼, 올해 상황이 더 악화 될 수 있다고 우려하고 있다.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 1월 23일 서명한 세이프가드 포고문에 대해 미국 측은 축소·수정·종결 시한인 지난 4일까지 아무 조치를 취하지 않았다. 우리 정부는 WTO(세계무역기구) 제소 방침을 밝혔지만 미국 수출 물량의 관세 폭탄은 피할 수 없게 됐다. 미국은 올해 삼성·LG전자의 세탁기 중 연간 120만 대 초과 수입 물량은 50%, 이하 물량은 20% 관세를 적용한다.

    전국경제인연합회가 최근 44개 주요 교역·해외투자 기업을 대상으로 한 긴급설문조사에서도 기업들은 우리 정부가 적극 나서주길 희망하는 해외사업 분야로 ‘미국 보호주의 통상압력 완화 외교’(30%)를 첫번째로 꼽았다.

    홍성일 한국경제연구원 경제정책팀장은 “삼성·LG전자와 같은 글로벌기업은 세계 최대 시장인 미국에서 경쟁력을 잃으면 좁은 내수 시장으론 극복하기 어렵다”며 “정부가 통상 문제를 해결해주지 않으면 기업은 관세 영향을 안 받는 미국 현지 등으로 생산 시설 이전 등 할 수 밖에 없고 이는 국내 일자리 감소 등으로 이어질 우려가 크다”고 지적했다.

    양희동 (eastsun@edaily.co.kr)

    종목게시판
    더보기

    HOT 종목

    조회급등
    인기토론
    1. 1 2 SK하이닉스 -3.03%
    2. 2 1 셀트리온 +2.02%
    3. 3 1 SG세계물산 -0.97%
    4. 4 1 LG전자 +0.72%
    5. 5 1 한국전력 +0.17%
    6. 6 1 금호산업 +4.82%
    7. 7 5 롯데케미칼 +0.18%
    8. 8 - 기아차 -0.86%
    9. 9 - LG화학 +1.66%
    10. 10 - 안랩 -2.73%
    더보기

    광고


    푸터

    카카오가 제공하는 증권정보는 단순히 정보의 제공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제공된 정보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으며, 카카오는 이용자의 투자결과에 따른 법적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c)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카카오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