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금융 메인메뉴

LG화학

  • 051910
  • |코스피
  • 개요
    LG화학 동사는 LG그룹의 계열사로 기초소재사업과 전지사업, 정보전자소재 및 재료사업과 바이오산업을 영위. 자회사 ㈜팜한농은 작물보호제, 비료, 종자 등의 제조 및 판매를 주요 사업으로 영위

    ABS, SAP 등을 생산하는 기초소재 사업과 편광판, 수처리필터 등 정보전자소재와 휴대폰, 전기자동차에 쓰이는 리튬 이온전지를 생산/판매하는 전지사업, 의약품, 백신, 작물보호제 등을 생산하는 생명과학 사업을 영위

    기초소재 사업은 기존 범용 제품 중심에서 고부가가치 중심으로 포트폴리오 재편

    최근에는 기초소재 사업을 고도화하는 동시에 에너지, 물, 바이오를 신성장 동력으로 선정하고 미래 산업으로 영역을 넓히고 있음

    매출구성은 기초소재 사업부문 67.8%, 전지 사업부문 16.47%, 정보전자소재 및 재료 사업부문 10.31%, 공통 및 기타부문 3.38%, 생명과학부분 2.05% 등으로 구성
  • 390,000
  • 10,000
  • -2.50%
  • 호가
  • 거래량 259,366(0%)|
  • 거래대금 101,330백만원
12.12장종료 마이페이지 등록
  • 전일
    400,000
    고가
    400,000
    상한가
    520,000
  • 시가
    -399,000
    저가
    -388,000
    하한가
    280,000
1일 시세그래프
1일 시세그래프
1개월 시세그래프
1개월 시세그래프
3개월 시세그래프
3개월 시세그래프
1년 시세그래프
1년 시세그래프
3년 시세그래프
3년 시세그래프
빅차트
  • 전일
    400,000
    고가
    400,000
  • 시가
    -399,000
    저가
    -388,000
  • 520,000
    40.26% (-0.04%)
  • 280,000
    275,310 (6)
  • 426,000
    EPS/PER도움말
    17,336/22.50 (원/배)
    EPS/PER 용어 도움말 EPS = (지배주주)당기순이익 / 발행주식수 PER = 현재가 / 최근 연간 결산 EPS
  • 246,000
    BPS/PBR도움말
    192,955/2.02 (원/배)
    BPS/PBR 용어 도움말 BPS = (지배주주)자본 / 발행주식수 PBR = 현재가 / 최근 연간 결산 BPS
  • 업종
    -
    WICS
    화학 -0.27%

최근검색/마이증권/인기검색

최근검색

최근 검색종목이 없습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최근 검색/시가총액 상위종목
최근검색 전체 리스트 닫기
    MY종목

    로그인하시면
    나의 MY종목 리스트를 볼 수 있습니다. MY 증권 로그인 하기

    종목정보 접기

    목록
    [ET투자뉴스]LG화학, "2017년 1분기 .." 매수-유안타증권

    전자신문 | 17.03.21 08:33

    유안타증권에서 21일 LG화학(051910)에 대해 "2017년 1분기 영업이익 7,000억원 넘어설 전망"라며 투자의견을 '매수'로 제시하였고, 아울러 목표주가로는 370,000원을 내놓았다.

    유안타증권 황규원 애널리스트가 동종목에 대하여 이번에 제시한 '매수'의견은 유안타증권의 직전 매매의견을 그대로 유지하는 것이고 전년도말의 매매의견을 기준으로 볼때도 역시 '매수'의견이 계속 유지되고 있는 상태이다. 그리고 최근 분기내 발표된 전체 증권사 리포트의 컨센서스와 비교를 해볼 경우에 오늘 발표된 투자의견은 대체적으로 평균치에 해당하는 수준으로, 이번 의견은 동종목에 대한 전체적인 흐름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은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목표주가의 추이를 살펴보면 최근 장기간 목표가가 같은 수준에 머물고 있는 모습이다. 또한 전일 종가 기준으로 볼때 동종목의 현주가는 이번에 제시된 목표가 대비 30.7%의 추가상승여력이 있다는 해석이 제시되고 있다.




    ◆ Report briefing

    유안타증권에서 LG화학(051910)에 대해 "2017년 1분기 예상 실적은 ‘매출액 6조 2,290억원, 영업이익 7,142억원, 지배주주 순이익 4,832억원’ 등이다. 계절 성수기 진입으로 영업이익은 전분기 4,617억원 및 전년동기 4,577억원 대비 각각 55%와 56% 증가하는 수치이다. 1분기 시장 컨센서스 6,320억원은 너무 낮아,꾸준히 상향조정 될 것으로 보인다"라고 분석했다.

    또한 유안타증권에서 "전지부문 예상 영업이익은 1억원(전분기 △37억원)이다. 계절 비수기 영향으로 소형전기 판매량은 전분기 대비 줄어들 전망이다. 자동차용 전지 판매상황은 지난 분기와 유사한 상황이다. 다만, 중대형전지는 매출액 대비 14% 수준의 R&D 비용으로 인해 흑자를 기대하기 힘들어 보인다"라고 밝혔다.

    한편 "미국의 ECC(에탄석화설비) 가동에도 불구하고, 석유화학부문 예상 영업이익은 2.2조원으로 전년과 비슷할 전망이다. 생산능력 비중이 ABS/PS/PC(IT 내외장재) 30%, PE/PP(포쟁재 등) 20%, PVC(건자재 등) 17% 등으로, PE 하락 폭을 ABS/PVC로 보완할 수 있기 때문이다"라고 전망했다.
    ◆ Report statistics

    유안타증권의 동종목에 대한 최근 1년동안의 투자의견은 전체적으로 큰 변화없이 유지되고 있다. 목표주가는 2016년3월 400,000원까지 높아졌다가 2016년9월 370,000원을 최저점으로 목표가가 제시된 이후 최근에도 370,000원으로 제시되고 있다.
    한편 증권정보제공 업체인 씽크풀에 따르면 동사에 대한 컨센서스는 '매수'이고 목표주가는 직전에 한차례 하향조정된 후에 이번에 다시 목표가가 상향조정되었는데 이는 전고점보다는 낮은 수준이다.

    <컨센서스 하이라이트>

     컨센서스최고최저
    투자의견매수매수(상향)HOLD
    목표주가352,750400,000270,000
    *최근 분기기준
    오늘 유안타증권에서 발표된 '매수'의견 및 목표주가 370,000원은 전체 컨센서스 대비해서 대체적으로 평균치에 해당하는 수준으로, 이번 의견은 동종목에 대한 전체적인 흐름에서 크게 벗어나지 않은 것으로 파악되며 목표가평균 대비 4.9% 초과하고 있는 것으로 집계되었다. 참고로 최근에 목표주가를 가장 공격적으로 제시한 KB증권에서 투자의견 '매수(유지)'에 목표주가 400,000원을 제일 보수적인 의견을 제시한 KTB투자증권에서 투자의견 'HOLD'에 목표주가 270,000원을 제시한 바 있다.

    <유안타증권 투자의견 추이> 
    의견제시일자투자의견목표가격
    20170321매수370,000
    20170131매수(유지)370,000
    20161208매수(유지)370,000
    20161019매수(유지)370,000
    20160913매수370,000
    <최근 리포트 동향>
    의견제시일자증권사투자의견목표가
    20170321유안타증권매수370,000
    20170315하이투자증권매수(유지)360,000
    20170314유진투자증권매수394,000
    20170202KTB투자증권HOLD270,000



    증시분석 전문기자 로봇 ET etbot@etnews.com

    전자신문과 씽크풀의 증시분석 전문기자 로봇 ET가 쓴 기사입니다

    종목게시판
    더보기

    HOT 종목

    조회급등
    인기토론
    1. 1 - 셀트리온 +0.29%
    2. 2 - 메디포스트 +2.00%
    3. 3 1 SK하이닉스 -1.14%
    4. 4 1 크루셜텍 +20.06%
    5. 5 2 뉴프라이드 +20.64%
    6. 6 - 삼성전자 +0.62%
    7. 7 - 브레인콘텐츠 -0.92%
    8. 8 - 한국전력 +0.53%
    9. 9 - 기아차 +0.77%
    10. 10 - 루멘스 -1.95%
    더보기

    광고


    푸터

    카카오가 제공하는 증권정보는 단순히 정보의 제공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제공된 정보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으며, 카카오는 이용자의 투자결과에 따른 법적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c)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카카오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