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금융 메인메뉴

CJ ENM

  • 035760
  • |코스닥
  • 개요
    CJ ENM 동사는 1994년 12월 16일 종합유선방송사업과 홈쇼핑 프로그램의 제작·공급 및 도소매업을 목적으로 설립됨

    동사는 신유통, 유선방송업, 엔터테인먼트 등의 사업부문을 가지고 있으며, 베트남, 태국, 필리핀, 멕시코, 말레이시아 시장 등에 차례로 진출하여 글로벌 네트워크를 형성하고 있음

    오프라인 매장 `스타일온에어`, T커머스 채널인 `CJ오쇼핑 플러스`론칭 등 판매 채널 다각화 및 새로운 서비스 론칭으로 2017년에는 TV홈쇼핑 및 인터넷쇼핑몰 부문에서 모두 1위를 기록

    베트남, 태국 등 동남아시아 시장에서 No.1 홈쇼핑으로서의 위상을 지속하는 등 고성과를 이루었으나, 최근 글로벌 미디어 환경의 급격한 변화에 따라 선택과 집중 전략하에 전략 방향을 재조정하고 있음

    매출구성은 유선방송업 50.89%, 신유통 50.8%, 기타 4.47%, 엔터테인먼트 0.54%, 연결조정 -6.7% 등으로 구성
  • 241,200
  • 1,600
  • -0.66%
  • 호가
  • 거래량 42,048(30%)|
  • 거래대금 10,169백만원
14:07 실시간 마이페이지 등록
  • 전일
    242,800
    고가
    +245,800
    상한가
    315,600
  • 시가
    +243,800
    저가
    -240,000
    하한가
    170,000
1일 시세그래프
1일 시세그래프
1개월 시세그래프
1개월 시세그래프
3개월 시세그래프
3개월 시세그래프
1년 시세그래프
1년 시세그래프
3년 시세그래프
3년 시세그래프
빅차트
  • 전일
    242,800
    고가
    +245,800
  • 시가
    +243,800
    저가
    -240,000
  • 315,600
    20.47% (-0.14%)
  • 170,000
    52,886 (2)
  • 294,900
    EPS/PER도움말
    21,054/11.46 (원/배)
    EPS/PER 용어 도움말 EPS = (지배주주)당기순이익 / 발행주식수 PER = 현재가 / 최근 연간 결산 EPS
  • 189,100
    BPS/PBR도움말
    170,555/1.41 (원/배)
    BPS/PBR 용어 도움말 BPS = (지배주주)자본 / 발행주식수 PBR = 현재가 / 최근 연간 결산 BPS
  • 업종
    -
    WICS
    인터넷과카탈.. +0.29%

최근검색/마이증권/인기검색

최근검색

최근 검색종목이 없습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최근 검색/시가총액 상위종목
최근검색 전체 리스트 닫기
    MY종목

    로그인하시면
    나의 MY종목 리스트를 볼 수 있습니다. MY 증권 로그인 하기

    종목정보 접기

    목록
    CJ ENM, 2·4분기 매출 1조490억원.. 전년동기대비 7.3%↑

    서울경제 | 박준호 기자 | 18.08.08 16:21

    [서울경제] CJ ENM(035760)이 합병 법인 출범 전 마지막 분기인 올 2·4분기에 강화된 상품경쟁력, 광고수익 모델의 확대 등에 힘입어 1조490억원의 매출을 올린 것으로 집계됐다.

    CJ ENM은 8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를 통해 올 2·4분기 매출이 전년동기대비 7.3% 늘어났다며 이같이 밝혔다. 같은 기간 영업이익은 전년동기대비 10.4% 줄어든 792억원에 그쳤다.

    사업부문별로는 종전 CJ오쇼핑이었던 커머스부문의 경우 매출이 전년동기대비 2.2% 하락한 2,839억원을 나타냈다. 전 분기부터 시행 중인 새로운 회계기준 ‘K-IFRS’에 따라 카드 청구할인 등 고객 프로모션 비용을 매출에서 직접 차감한 영향이라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영업이익은 작년 2·4분기에 이익으로 인식됐던 부가세 환급금 90억원에 따른 기고효과에도 불구하고 TV홈쇼핑 업계 최고 수준인 403억원을 기록했다. 전년동기대비로는 13.6% 줄어든 수치다. 회사 측은 외형 성장 외에도 언더웨어·식품 등 저수익 카테고리의 브랜드를 재편하며 수익성을 개선한 덕분이라고 평가했다. 홈쇼핑의 덩치를 나타내는 척도인 취급고는 9,931억원으로 8.2% 늘었다. TV 상품 및 브랜드 경쟁력이 강화됐고 T커머스의 운영도 안정화된 덕이다. 특히 폭염을 맞아 에어컨, 에어서큘레이터, 워터파크 시즌권 등 시즌상품 판매가 호조를 보였다.

    미디어부문은 ‘라이브’, ‘나의 아저씨’ 등 콘텐츠의 경쟁력을 바탕으로 매출 3,619억원, 영업이익 292억원을 기록했다. 콘텐츠 기반 디지털 광고와 VOD 판매 매출이 각각 전년 대비 38.1%, 18.5% 상승하며 전체 성장을 견인했다. 음악부문은 자체 지적재산권(IP) 강화로 음반 및 음원 매출이 전년 대비 82.6% 상승하면서 665억원의 매출액을 기록했다. 영업이익은 42억 원으로 전년대비 113.7% 상승했다. 영화부문은 매출액 360억원을 기록한 반면 영업손실 39억원을 냈다.

    CJ ENM 관계자는 “하반기에는 디지털 콘텐츠를 더욱 강화하고 브랜드마케팅과 커머스 등으로 사업 경쟁력을 높여나갈 것”이라며 “프리미엄 콘텐츠 IP의 확대와 커머스 사업 강화를 통해 국내 최고의 미디어-커머스 역량을 해외로 넓혀 글로벌 융복합 콘텐츠 커머스 기업으로의 도약을 준비하겠다”고 말했다. 커머스부문에서는 가을·겨울 시즌 신규 패션 브랜드를 론칭하고, 모바일과 T커머스의 경쟁력을 높이는 한편 외형 및 수익성을 확보한다는 목표다. /박준호기자 violator@sedaily.com

    종목게시판
    더보기

    HOT 종목

    조회급등
    1. 1 - 우리기술투자 +11.11%
    2. 2 1 현대중공업 +4.93%
    3. 3 2 LG디스플레이 -4.09%
    4. 4 9 삼성중공업 +2.42%
    5. 5 6 한국항공우주 +0.75%
    6. 6 3 현대로템 -1.90%
    7. 7 - 삼성전자 +2.90%
    8. 8 2 셀트리온 +0.56%
    9. 9 5 SK하이닉스 +2.68%
    10. 10 7 삼성전기 +1.74%
    더보기
    인기토론
    1. 1 - 셀트리온 +0.56%
    2. 2 - LG화학 -2.47%
    3. 3 - SK하이닉스 +2.68%
    4. 4 1 현대차 -0.80%
    5. 5 2 삼성전자 +2.90%
    6. 6 - 대양금속 -0.95%
    7. 7 3 브레인콘텐츠 0.00%
    8. 8 1 이화전기 0.00%
    9. 9 5 기아차 -0.62%
    10. 10 2 대아티아이 -0.55%
    더보기

    광고


    푸터

    카카오가 제공하는 증권정보는 단순히 정보의 제공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제공된 정보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으며, 카카오는 이용자의 투자결과에 따른 법적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c)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카카오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