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금융 메인메뉴

동양네트웍스

  • 030790
  • |코스피
  • 개요
    동양네트웍스 1991년 설립되었으며 시스템통합, 아웃소싱 서비스업 및 골재 등 원부자재 가공 및 유통과 B2B 구매대행서비스의 거래를 통한 기업소모성자재 등의 유통서비스업을 주요사업으로 영위하고 있음

    종속회사는 온라인 게임사업, 동사로부터 이전 받은 부인권 소송 등의 수행, 유통사업, 무역사업을 영위하고 있음

    구매아웃소싱 사업은 고객의 기업운영에 있어 필요한 자원을 구매에서 관리까지 대행함으로써, 물품 구입의 효율성, 업무 간소화 및 낭비 최소화에 기여하고 있으며, 다양한 고객수요에 대응하고 있음

    IT사업에서는 현대라이프 차세대시스템 유지보수, 새마을금고 업무프로그램 개발 및 유지보수 등 대외 사업을 꾸준히 수주하고 있음

    매출구성은 IT사업부문 79.77%, 유통사업부문 12.71%, 기타 7.52% 등으로 구성
  • 3,120
  • 75
  • +2.46%
  • 호가
  • 거래량 1,003,893(51%)|
  • 거래대금 3,073백만원
07.20장종료 마이페이지 등록
  • 전일
    3,045
    고가
    +3,185
    상한가
    3,955
  • 시가
    -2,975
    저가
    -2,975
    하한가
    2,135
1일 시세그래프
1일 시세그래프
1개월 시세그래프
1개월 시세그래프
3개월 시세그래프
3개월 시세그래프
1년 시세그래프
1년 시세그래프
3년 시세그래프
3년 시세그래프
빅차트
  • 전일
    3,045
    고가
    +3,185
  • 시가
    -2,975
    저가
    -2,975
  • 3,955
    0.13% (-0.02%)
  • 2,135
    2,943 (390)
  • 5,460
    EPS/PER도움말
    -328/-9.51 (원/배)
    EPS/PER 용어 도움말 EPS = (지배주주)당기순이익 / 발행주식수 PER = 현재가 / 최근 연간 결산 EPS
  • 1,130
    BPS/PBR도움말
    857/3.64 (원/배)
    BPS/PBR 용어 도움말 BPS = (지배주주)자본 / 발행주식수 PBR = 현재가 / 최근 연간 결산 BPS
  • 업종
    -
    WICS
    상업서비스와.. +0.19%

최근검색/마이증권/인기검색

최근검색

최근 검색종목이 없습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최근 검색/시가총액 상위종목
최근검색 전체 리스트 닫기
    MY종목

    로그인하시면
    나의 MY종목 리스트를 볼 수 있습니다. MY 증권 로그인 하기

    종목정보 접기

    목록
    동양네트웍스 "5,000만불 신주인수권부사채 납입 예정대로"

    서울경제 | 서민우 기자 | 18.07.12 10:54

    [서울경제] 동양네트웍스(030790)는 글로벌 투자은행 SC로이(SC Lowy)와 진행 중인 신주인수권부사채를 통한 자금조달이 예정대로 진행된다고 밝혔다. 다만, 환율변동으로 발행조건이 변경됐다.

    동양네트웍스는 공시를 통해 홍콩에 기반한 글로벌 투자은행인 SC로이(Lowy)의 신주인수권부사채 투자 관련 발행조건이 수정됐다고 12일 밝혔다. 이번에 바뀐 발행조건은 기존에 발행하기로 했던 외화채권 5,000만불을 외화채권 3,000만불(원화 325억원)과 원화채권 200억원으로 변경하는 것을 골자로 한다.

    이는 최근 환율 급등에 따라 납입 금액의 변동성이 커져 일부 금액을 원화채권으로 확정한 것이다. 외화채권 325억원 및 원화채권 200억원은 모두 공시일인 12일에 바로 납입될 예정이다. 김대웅 동양네트웍스 대표는 “최근 제기된 경영진에 대한 의혹에도 불구하고 글로벌 투자은행이 바이오사업의 성장성을 믿고 투자가 예정대로 이루어졌다”며 “행사가액 또한 외환채권과 원화채권이 각각 4,800원 및 3,960원으로 현 주가보다 높아 불리한 조건임에도 예정대로 투자가 진행된 것은 회사의 미래 가치에 대한 신뢰 없이는 불가능하다”고 말했다.

    그는 또 “투자 금액이 예정대로 12일에 모두 납입되기 때문에 조건 변동으로 인한 투자자금 확보에는 문제가 없는 상황”이라며 “이번 투자금액 외에도 이미 동양네트웍스가 바이오 사업과 관련해 자체적으로 확보한 자금만 1,000억원이기 때문에 최근 인수한 메디진에 이어 추가로 협의를 진행 중인 3~4개 바이오 업체 인수에도 전혀 문제가 없다”고 언급했다.

    동양네트웍스는 풍부한 자금을 바탕으로 올해 내 추가로 바이오 회사들을 인수를 진행 중에 있다. 인수 대상 회사들은 메디진처럼 임상이 상당부분 진행되어 대부분 빠른 시일 내에 상업화가 가능하다는 것이 회사측 설명이다. 메디진은 이미 독일에서 차세대 면역 항암제인 DC백신 임상 2상과 TCR(T-Cell Receptor)-T 치료제 임상 1상을 각각 진행 중으로 블루버드 바이오에 1조 6000억원 규모의 라이선스 아웃 계약을 체결한 바 있다./서민우기자 ingaghi@sedaily.com

    종목게시판
    더보기

    HOT 종목

    조회급등
    1. 1 - 삼성전자 +1.17%
    2. 2 1 네이처셀 -8.84%
    더보기
    인기토론
    1. 1 - 셀트리온 -1.04%
    2. 2 - 네이처셀 -8.84%
    3. 3 - SK하이닉스 -2.66%
    4. 4 - 한국항공우주 +0.93%
    5. 5 - 한국전력 +0.97%
    6. 6 - 기아차 +0.94%
    7. 7 - 메디포스트 -1.66%
    8. 8 - 삼성전자 +1.17%
    9. 9 - 3S +1.83%
    10. 10 1 현대중공업 +1.57%
    더보기

    광고


    푸터

    카카오가 제공하는 증권정보는 단순히 정보의 제공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제공된 정보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으며, 카카오는 이용자의 투자결과에 따른 법적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c)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카카오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