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금융 메인메뉴

롯데케미칼

  • 011170
  • |코스피
  • 개요
    롯데케미칼 동사는 벤젠, 톨루엔, 자일렌 등의 방향족계 제품 및 이들 기초유분을 원료로 하여 합성수지, 합성원료, 합성고무 등 각종 석유화학제품을 생산하는 석유화학산업을 영위하고 있음

    모노머제품은 에틸렌, 프로필렌, 벤젠, 톨루엔 등의 기초 유분과 MEG, SM, MMA 등을 생산하며 석유화학산업의 대표적인 폴리머 제품인 폴리에틸렌(PE), 폴리프로필렌(PP), 폴리카보네이트(PC) 제품을 생산

    합성수지 및 합성원료 등의 제품을 가공 성형하여 완제품을 생산하는 국내외 가공성형업체를 주 시장으로 하여 판매 및 영업활동을 하고 있으며, 석유화학의 기초 원료인 나프타의 수급 및 가격 변동에 큰 영향을 받음

    2016년 원료의 수직계열화 및 정밀화학/스페셜티 제품의 포트폴리오 다각화를 위해 롯데정밀화학(舊삼성정밀화학)을 인수하였으며, 삼성SDI의 화학 사업부를 분할 신설한 롯데첨단소재(舊SDI케미칼)의 주식 90%를 인수

    매출구성은 폴리머 62.98%, 모노머 27.27%, 기초유분 14.06%, 기타 1.02%, 내부거래 -5.33% 등으로 구성
  • 403,000
  • 3,500
  • -0.86%
  • 호가
  • 거래량 98,455(155%)|
  • 거래대금 39,360백만원
04.25장종료 마이페이지 등록
  • 전일
    406,500
    고가
    +408,000
    상한가
    528,000
  • 시가
    +407,000
    저가
    -395,000
    하한가
    285,000
1일 시세그래프
1일 시세그래프
1개월 시세그래프
1개월 시세그래프
3개월 시세그래프
3개월 시세그래프
1년 시세그래프
1년 시세그래프
3년 시세그래프
3년 시세그래프
빅차트
  • 전일
    406,500
    고가
    +408,000
  • 시가
    +407,000
    저가
    -395,000
  • 528,000
    33.23% (+0.01%)
  • 285,000
    138,130 (25)
  • 475,000
    EPS/PER도움말
    65,466/6.16 (원/배)
    EPS/PER 용어 도움말 EPS = (지배주주)당기순이익 / 발행주식수 PER = 현재가 / 최근 연간 결산 EPS
  • 322,500
    BPS/PBR도움말
    335,215/1.20 (원/배)
    BPS/PBR 용어 도움말 BPS = (지배주주)자본 / 발행주식수 PBR = 현재가 / 최근 연간 결산 BPS
  • 업종
    -
    WICS
    화학 -0.82%

최근검색/마이증권/인기검색

최근검색

최근 검색종목이 없습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최근 검색/시가총액 상위종목
최근검색 전체 리스트 닫기
    MY종목

    로그인하시면
    나의 MY종목 리스트를 볼 수 있습니다. MY 증권 로그인 하기

    종목정보 접기

    목록
    석유화학 빅3, 지난해 7조원 벌었다..저유가 수혜 '톡톡'

    이데일리 | 남궁민관 | 18.01.10 05:11

    [이데일리 남궁민관 기자] 국내 석유화학 빅3가 지난해 나란히 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할 전망이다. 저유가 기조가 이어지면서 원가부담은 낮아진 반면, 석유화학 제품에 대한 수요는 꾸준히 이어지며 높은 제품 가격을 형성됐기 때문이다. 즉 큰 폭의 스프레드(마진)을 확보하며 수익성이 극대화됐다.

    8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엔가이드에 따르면 LG화학(051910)과 롯데케미칼(011170), 한화케미칼(009830) 등 국내 주요 석유화학들이 지난해 총 7조원에 육박하는 영업이익을 기록할 전망이다. 구체적으로 3사의 지난해 예상 영업이익을 모두 합치면 총 6조7320억원으로, 이미 호황기에 접어든 2016년 5조3154억원에 비해서도 1조4000억원 이상 증가가 예상됐다.

    LG화학 여수 NCC 공장.LG화학 제공

    각 사별 지난해 예상 영업이익을 살펴보면 먼저 ‘맏형’ LG화학은 3조37억원을 기록할 전망이다. 2010년 기록한 역대 최고 영업이익 2조8213억원을 훌쩍 뛰어넘는 호실적으로, 전년 1조9919억원 대비해서는 1조원 이상 개선된 성적이다. 사상 첫 영업이익 ‘3조 클럽’ 진입도 주목할 대목이다.

    삼성과의 빅딜 이후 거침없는 성장세를 보이고 있는 롯데케미칼은 2016년 세웠던 최대 영업이익 기록을 지난해 갈아치울 전망이다. 롯데케미칼은 2016년 영업이익 2조5443억원을 기록한데 이어 지난해에는 이보다 4000억원 늘어난 2조9129억원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된다. 한화케미칼 역시 종전 최대 영업이익이었던 2016년 7792억원보다 개선된 8154억원으로 집계됐다.

    [이데일리 이동훈 기자]
    국내 석유화학 업체들의 이같은 실적개선 흐름은 저유가 기조 덕분이다. 국내 석유화학 빅3는 모두 원유를 정제해 추출한 나프타를 원료로 NCC(나프타분해설비)를 거쳐 에틸렌을 생산한다. 원유의 가격이 낮을수록 나프타 원가부담은 낮아진다. 반면 석유화학 제품에 대한 수요는 꾸준히 이어지면서 제품가격이 견조한 수준으로 형성되면서 큰 폭의 스프레드가 형성됐다.

    실제로 지난해 에틸렌 스프레드의 월 평균가격은 t당 695.7달러(저점 6월 534.1달러, 고점 9월 817.5달러)로 높은 수준을 이어왔다. 올해 1월 첫째주 역시 나프타 가격은 608.43달러, 에틸렌 가격은 1415달러로 에틸렌 스프레드는 807달러를 기록했다. 2011년 200달러 이하로 떨어진 바 있으며 이후 2012년 240달러, 2013년 336달러 수준을 보였다는 점을 고려하면 매우 견조한 흐름이다.

    특히 지난해 8월 허리케인 ‘하비’가 정유·화학설비가 밀집된 미국 텍사스주를 덮치면서 전세계 석유화학 제품 공급에 차질이 발생했다. 이에 더해 전세계적으로 NCC를 비롯한 ECC(에탄분해설비), CTO(석탄분해설비)의 신·증설이 많지 않아 수급상황은 더욱 타이트해졌다는 분석이다.

    부가적으로는 중국 정부의 강력한 환경규제 역시 실적개선에 힘을 보탰다. 황유식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중국 내 화학설비 신규 증설이 억제되고 있는만큼 아시아 에틸렌의 타이트한 수급이 시작됐다”며 “가성소다와 ECH, PA 등 글로벌 생산량이 많지 않은 제품 위주로 큰 폭의 가격 상승도 빈번하게 나타나고 있다”고 설명했다.

    다만 저유가 기조로부터 호황기가 시작된만큼 최근 국제유가 상승 추세에 대한 우려감도 상존한다. 관련업계에서는 국제유가가 배럴당 65달러를 넘어설 경우 NCC 주요 원료인 나프타 가격이 ECC 주요 원료인 천연가스보다 비싸지기 때문이다. 국내 업체들이 주로 수입해 사용하는 두바이유의 경우 지난해 7월7일 배럴당 45.88달러를 기록한 이후 연일 상승해 지난 5일 64.94달러까지 치솟은 상황이다. 앞서 박진수 LG화학 부회장은 지난 3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열린 ‘2018년 경제계 신년인사회’에 “호황은 올해에도 지속 이어지겠지만, 지난해만큼 좋지는 않을 것”이라는 전망을 내놓기도 했다.

    남궁민관 (kunggija@edaily.co.kr)

    종목게시판
    더보기

    HOT 종목

    조회급등
    1. 1 - 내츄럴엔도텍 +1.97%
    2. 2 - LG화학 -5.87%
    3. 3 - OCI -5.39%
    4. 4 - 좋은사람들 -10.13%
    5. 5 4 셀트리온헬스케어 +5.01%
    6. 6 New 현대중공업 -4.26%
    7. 7 1 파미셀 +7.14%
    8. 8 New 삼성중공업 -1.85%
    9. 9 2 신라젠 -0.60%
    10. 10 - 필룩스 +0.25%
    더보기
    인기토론
    1. 1 - 셀트리온 +1.01%
    2. 2 - 에이프로젠제약 +0.24%
    3. 3 - 신라젠 -0.60%
    4. 4 1 SK하이닉스 +0.37%
    5. 5 1 파미셀 +7.14%
    6. 6 1 현대차 +0.92%
    7. 7 1 네이처셀 +0.83%
    8. 8 - LG화학 -5.87%
    9. 9 - LG전자 -1.96%
    10. 10 - 인스코비 +2.86%
    더보기

    광고


    푸터

    카카오가 제공하는 증권정보는 단순히 정보의 제공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제공된 정보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으며, 카카오는 이용자의 투자결과에 따른 법적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c)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카카오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