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금융 메인메뉴

네이처셀

  • 007390
  • |코스닥
  • 개요
    네이처셀 동사는 1971년 설립되어 2008년 (주)삼미식품과의 합병을 통해 음료사업을 주요사업으로 확대하였으며, 2014년 줄기세포사업부문을 추가하여 영위하고 있음

    음식료 제품, 건강기능식품(발효식품) 제조 및 줄기세포 연구개발 및 보관사업을 주요 사업으로 영위하고 있으며, 주요 제품은 밀감과립반제품, 잔치집식혜캔음료 등이 있음

    사람이 일상생활을 하면서 매일 보는 소변에서 줄기세포를 분리, 배양하는 방법을 독자적으로 확립함으로써 ‘세계 유일’의 uK STEM보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음

    닥터쥬크르 8종에 대해 중국 CFDA로부터 위생허가를 취득하였으며, 중국시장을 적극적으로 개척하여 중국 화장품시장에 안정적으로 정착하도록 매진할 예정

    매출구성은 음료제조사업 62.02%, 줄기세포 20.79%, 발효 및 건강기능식품 15.42%, 화장품 1.76% 등으로 구성
  • 투자경고
  • 15,100
  • 200
  • +1.34%
  • 호가
  • 거래량 5,209,650(0%)|
  • 거래대금 78,562백만원
09.21장종료 마이페이지 등록
  • 전일
    14,900
    고가
    +15,750
    상한가
    19,350
  • 시가
    +15,700
    저가
    -14,500
    하한가
    10,450
1일 시세그래프
1일 시세그래프
1개월 시세그래프
1개월 시세그래프
3개월 시세그래프
3개월 시세그래프
1년 시세그래프
1년 시세그래프
3년 시세그래프
3년 시세그래프
빅차트
  • 전일
    14,900
    고가
    +15,750
  • 시가
    +15,700
    저가
    -14,500
  • 19,350
    2.15% (+0.16%)
  • 10,450
    8,012 (49)
  • 64,600
    EPS/PER도움말
    10/1510 (원/배)
    EPS/PER 용어 도움말 EPS = (지배주주)당기순이익 / 발행주식수 PER = 현재가 / 최근 연간 결산 EPS
  • 4,760
    BPS/PBR도움말
    805/18.76 (원/배)
    BPS/PBR 용어 도움말 BPS = (지배주주)자본 / 발행주식수 PBR = 현재가 / 최근 연간 결산 BPS
  • 업종
    -
    WICS
    음료 0.00%

최근검색/마이증권/인기검색

최근검색

최근 검색종목이 없습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최근 검색/시가총액 상위종목
최근검색 전체 리스트 닫기
    MY종목

    로그인하시면
    나의 MY종목 리스트를 볼 수 있습니다. MY 증권 로그인 하기

    종목정보 접기

    목록
    [하반기 증시전망]조용준 센터장 "美 금리인상 단기 악재..하반기 반등 모색"

    이데일리 | 이후섭 | 18.06.14 14:00

    [이데일리 이후섭 기자] 미국 기준금리 인상으로 국내 증시가 조정받고 있으나 단기 악재에 그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주요 중앙은행의 긴축정책에 따른 신흥국 부담도 예상보다 크지 않을 것으로 예상하며 하반기 기업이익 증가와 경기확장 국면에서 국내 증시도 반등을 모색할 것이라는 관측이다. 정보기술(IT)과 남북 경제협력주(株)가 주도주로 나설 것으로 예상된다.

    14일 오전 11시 현재 코스피지수는 전거래일 대비 30.02포인트(1.22%) 내린 2438.81을 기록 중이다. 코스닥지수도 1.19% 내린 864.67을 기록하고 있다. 미국이 기준금리를 인상하고 하반기 추가 두차례 인상을 시사하면서 시장에 부담으로 작용하는 양상이다. 미국 연방준비제도는 지난 12~13일(현지시간) 연방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를 열고 기준금리를 기존 1.50~1.75%에서 1.75~2.00%로 0.25%포인트 인상했다.

    조용준 하나금융투자 리서치센터장(사진=하나금융투자 제공)
    조용준 하나금융투자 리서치센터장(사진=하나금융투자 제공)

    다만 국내 증시가 단기 조정을 거쳐 회복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 조용준 하나금융투자 리서치센터장은 “미국 연준이 올해 경제성장 전망치를 2.8%로 올리고 실업률은 3.6%로 낮추는 등 경제가 생각보다 좋다는데 방점을 두고 금리도 빨리 올리겠다는 의지를 표명했다”며 “이번 금리인상으로 국내 증시는 하루이틀 단기 악재에 노출되겠지만, 근본적으로는 경기를 긍정적으로 판단하고 있기에 장기적으로는 나쁘게만 볼 일은 아니다”라고 판단했다. 이날 미국의 금리인상으로 연동돼있는 시스템매매나 파생거래에서 단기 수급악화를 가져올 수 있으나 시장에서 충분히 감내할 수 있는 수준이라는 진단이다.

    조 센터장은 “달러 강세 흐름이 지속된다면 약한 고리가 문제가 됐던 신흥국에는 부담을 줄 수 있어 시장의 리스크 요인으로 부각되고 있다”면서도 “다만 이러한 리스크 요인도 시장에 어느정도 반영된 상태기에 오래 지속되지는 않을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어 그는 “긴축정책으로 인한 신흥국 부담이 글로벌 위기로 번질 정도로 경기가 취약하지 않을 뿐더러 미국 경기가 좋아서 금리를 인상했기에 너무 큰 리스크로 생각할 필요는 없다”고 강조했다.

    조 센터장은 하반기 코스피지수 예상 범위로 2350~2850을 제시했다. 그는 “최근 경기확장 후반부(Late Cycle)에 대한 논쟁이 이어지고 있는데, 내년까지 경기확장이 이어질 것인지 여부가 금리인상 싸이클과 함께 하반기 화두가 될 전망”이라며 “국내 증시는 하반기에도 여전히 기업이익 증가와 미국을 중심으로 한 경기확장 국면이 기회요인으로 작용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국내 증시는 상반기에 조정을 이미 많이 받았고, 4차산업이라는 성장동력과 남북경협이라는 특수한 잠재성이 호재로 작용할 것이라는 판단이다.

    조 센터장은 “4차산업과 이를 근거로 한 IT 싸이클이 하반기 국내 증시를 이끌 것으로 예상되며 남북경협이라는 새로운 성장 돌파구도 있다”며 “남북경협의 경우 건설, 철강, 기계 등의 업종이 우선적으로 중심이 되고 다른 업종은 시간을 두고 점진적으로 반영될 것”이라고 진단했다. 다만 종목별로 옥석 가리기가 진행될 것이기에 무엇보다 기업가치에 근거해 투자에 나서야 한다는 조언이다.

    최근 삼성바이오로직스(207940) 네이처셀(007390) 등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는 바이오 업종에 대해서는 “그간 워낙 주가가 많이 올랐기에 옥석 가리기가 진행이 되고 있다”며 “바이오 업종도 종목별로 기업실적 전망에 근거해서 주가 차별화가 이뤄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후섭 (dlgntjq@edaily.co.kr)

    종목게시판
    더보기

    HOT 종목

    조회급등
    인기토론
    1. 1 - 셀트리온 +2.02%
    2. 2 - LG전자 +0.72%
    3. 3 - 안랩 -2.73%
    4. 4 1 신원우 +6.00%
    5. 5 1 LG디스플레이 +0.26%
    6. 6 1 아시아종묘 +0.67%
    7. 7 1 하이로닉 -7.90%
    8. 8 1 유수홀딩스 +4.38%
    9. 9 1 대성파인텍 +3.05%
    10. 10 1 알에프텍 +4.90%
    더보기

    광고


    푸터

    카카오가 제공하는 증권정보는 단순히 정보의 제공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제공된 정보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으며, 카카오는 이용자의 투자결과에 따른 법적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c)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카카오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