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련서비스

검색

검색어 입력폼

금융 메인메뉴

옴니시스템

  • 057540
  • |코스닥
  • 개요
    옴니시스템 동사는 디지털 전력량계, 디지털 설비미터, 원격검침시스템 등의 사업 영위. 종속회사인 주식회사 위지트는 전력량계등의 계량기 제조 설비 기술 개발, 생산

    동사의 디지털 전력량계는 후진국에서 주로 볼 수 있는 검침 정보의 조작이나 전기 도전을 방지할 수 있는 기능이 있어 베트남, 태국, 미얀마 등 개도국에 수출을 하고 있음

    한국전력의 "전력 계량장치 선진화 전략"에 따른 전자식 전력량계 도입으로 한국전력이 요구하는 6개의 저압전자식 전력량계의 형식인증을 취득하고, 한국전력 업체 등록을 완료하였음

    매출구성은 계량기부문 65.32%, 카드부문 29.88%, 조명부문 4.80%으로 구성

  • 2,720
  • 60
  • -2.16%
  • 호가
  • 거래량 774,612(93%)|
  • 거래대금 2,112백만원
06.29장종료 마이페이지 등록
  • 전일
    2,780
    고가
    +2,795
    상한가
    3,610
  • 시가
    2,780
    저가
    -2,685
    하한가
    1,950
1일 시세그래프
1일 시세그래프
1개월 시세그래프
1개월 시세그래프
3개월 시세그래프
3개월 시세그래프
1년 시세그래프
1년 시세그래프
3년 시세그래프
3년 시세그래프
빅차트
  • 전일
    2,780
    고가
    +2,795
  • 시가
    2,780
    저가
    -2,685
  • 3,610
    0.51% (-0.02%)
  • 1,950
    1,106 (528)
  • 3,755
    EPS/PER도움말
    62/43.87 (원/배)
    EPS/PER 용어 도움말 EPS = (지배주주)당기순이익 / 발행주식수 PER = 현재가 / 최근 연간 결산 EPS
  • 1,970
    BPS/PBR도움말
    1,632/1.67 (원/배)
    BPS/PBR 용어 도움말 BPS = (지배주주)자본 / 발행주식수 PBR = 현재가 / 최근 연간 결산 BPS
  • 업종
    의료·정밀기기 +0.47%
    WICS
    전자장비와기.. +0.04%

최근검색/마이증권/인기검색

최근검색

최근 검색종목이 없습니다.

[시가총액 상위종목]
최근 검색/시가총액 상위종목
최근검색 전체 리스트 닫기
    MY종목

    로그인하시면
    나의 MY종목 리스트를 볼 수 있습니다. MY 증권 로그인 하기

    종목정보 접기


    HOT 종목

    조회급등
    1. 1 - 삼성바이오로직스 +5.51%
    2. 2 - 삼성물산 +2.77%
    3. 3 - 미래에셋대우 +5.63%
    4. 4 - 삼성중공업 +2.89%
    5. 5 1 LG디스플레이 +0.81%
    6. 6 1 한국전력 +0.12%
    7. 7 2 카카오 +0.69%
    8. 8 - 셀트리온 -0.79%
    9. 9 1 SK하이닉스 +1.93%
    10. 10 1 삼성전자 +0.50%
    더보기
    인기토론
    1. 1 - 셀트리온 -0.79%
    2. 2 - SK하이닉스 +1.93%
    3. 3 - 삼성바이오로직스 +5.51%
    4. 4 1 SK증권 -6.67%
    5. 5 1 삼성전자 +0.50%
    6. 6 2 LG전자 +0.50%
    7. 7 - 삼성전기 -0.98%
    8. 8 - 삼성물산 +2.77%
    9. 9 - 영진약품 +0.88%
    10. 10 - 한국전력 +0.12%
    더보기

    광고


    푸터

    카카오가 제공하는 증권정보는 단순히 정보의 제공을 목적으로 하고 있으며, 사이트에서 제공되는 정보는 오류 및 지연이 발생될 수 있습니다.
    제공된 정보이용에 따르는 책임은 이용자 본인에게 있으며, 카카오는 이용자의 투자결과에 따른 법적책임을 지지 않습니다.

    Copyright (c) Kakao Corp. All rights reserved.
    위 내용에 대한 저작권 및 법적 책임은 자료제공사 또는 글쓴이에 있으며 카카오의 입장과 다를 수 있습니다.